유럽의회: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교인들 상황, 위구르족 무슬림보다 더 심각해

2019.9.13

유럽의회: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교인들 상황, 위구르족 무슬림보다 더 심각해

2018년 12월 10일, ‘국경 없는 인권(HRWF)’과 EU 기자의 주최로 유럽의회에서 원탁 토론회가 진행되었습니다. 회의에서 중국의 종교 탄압 현황을 논의하면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에 대한 탄압 상황을 중점적으로 다루었습니다. 토론에는 유럽의회의 토마스 즈데초브스키 의원과 정치 고문 주자 안나 페란찌 박사, 그리고 ‘국경 없는 인권’의 윌리 포트레 대표와 레아 페레크레스츠 부대표가 참여했습니다.

어떻게 해야 죄성을 이기고 회개하고 또 죄짓는 상태에서 살지 않을 수 있을까요? 저희에게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 말씀에서 그 길을 찾아 드리겠습니다.

관련 콘텐츠

토리노 종교 음악 축제에서 뜨거운 관심받아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토리노 종교 음악 축제에서 뜨거운 관심받아 2018년 5월 10일,종교 음악 축제인 ‘종교 화합 음악(FAITHS IN TUNE)’이 이탈리아의 토리노 로열 클럽에서 뜨거운 반응 속에 막이 올랐습니다. 본 행사는 독일의...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