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을 섬기면서 술수를 쓰지 말라

2017.12.2

랴오닝성 허이

저는 얼마 전 형제자매들에 의해 교회 리더로 선출되었습니다. 너무나도 감사한 마음에 ‘본분을 잘 이행해서 하나님의 은혜에 꼭 보답해야지’라고 다짐했습니다. 그즈음 교회 복음 사역의 성과가 미흡하다고 생각한 저는 협력하고 있는 형제자매와 함께 문제 해결에 나섰습니다. 하지만 한동안 노력을 기울였음에도 복음 사역은 여전히 지지부진했고, 복음팀의 형제자매들마저 연단을 받게 되었습니다. 상황이 이렇게 되자 저는 마음이 복잡했습니다. ‘도대체 어떻게 해야 복음 사역이 좀 더 잘되게 할 수 있을까?’ 고심 끝에 저는 마침내 좋은 방법을 생각해 냈습니다. ‘한 달에 한 번 표창식을 열어 ‘우수자’와 ‘모범자’를 선정하자. 전도를 많이 한 사람에게는 상을 주고, 그렇지 못한 사람에게는 주의를 줘야지. 그렇게 하면 사람들의 적극성을 끌어내고 소극적이고 연약한 형제자매들에게도 힘을 북돋아줄 수 있을 거야.’ 생각이 여기에 미치자, 저는 이처럼 ‘뛰어난 발상’을 한 저 자신이 몹시 자랑스러웠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나도 ‘한다면 하는 사람’이라는 걸 보여 줘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저는 복음팀에 가서 제 생각을 말했고, 모두가 제 말을 듣고 기뻐하며 협력하기를 원했습니다. 저는 매우 만족스런 마음으로 성과를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며칠 후 일부 형제자매들이 복음을 전하는 과정에서 사람을 얻지 못하자 전보다 더 의기소침해져 버리는 것이었습니다. 뿐만 아니라 제가 제시한 방법에도 이견을 보이며 복음팀에서 나가려고까지 했습니다. 이런 상황 앞에서 저는 멍해져 어찌할 바를 몰랐습니다. 그러다 다른 리더가 이 일을 알고 급히 찾아와 저와 교제하면서 제 상태에 맞는 하나님의 말씀과 사역지침을 읽어 주었습니다. 『하나님을 섬기는 사람의 가장 큰 금기가 무엇인지 알고 있느냐? 리더들은 늘 기발한 것을 생각해 내서 다른 사람보다 뛰어나려고 하고, 술수를 부려서 하나님께 자신의 능력이 얼마나 출중한지 보여 주려고 한다. 하지만 진리를 깨달아 하나님 말씀의 실제에 진입하는 것을 중요시하지 않고 늘 실력을 뽐내려고 하는데, 이러한 모습은 교만한 본성이 드러나는 것 아니겠느냐? 어떤 사람은 ‘내가 이 일을 하면 하나님께서 정말 기뻐하시고 흡족해하실 거야. 이번에 하나님께 제대로 보여 드려 깜짝 놀랄 만큼 기쁘게 해 드려야지.’라고 한다. 이렇게 기쁨을 드리려다가 결국 성령의 역사를 잃고 하나님께 도태되었다. 생각나는 대로 충동적으로 해서는 안 된다. 결과를 생각하지 않고 해서야 되겠느냐? … 하나님을 섬김에 있어서 정직하지 않고 경건하거나 신중하지 않으면 언젠가는 하나님의 행정을 거스르게 될 것이다.』(<그리스도의 좌담 기록ㆍ진리가 없으면 하나님을 거스르기 쉽다> 중에서) 『하나님을 섬기는 사람은 모든 일에서 하나님의 뜻을 찾고, 어떤 문제에 부딪히든 진리를 구해야 합니다. 모든 사역은 하나님의 말씀을 근거로 해야 하며, 그렇게 해야 행하는 모든 것이 하나님 뜻에 부합될 수 있습니다.』(≪사역지침≫ 중에서) 이런 내용을 듣고 저는 문득 깨달음을 얻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또 한편으로는 너무나도 두려웠습니다. 제가 고심해서 생각해 낸 ‘표창식’은 남에게 잘 보이려 취한 새로운 술수로, 하나님이 가장 혐오하시고 증오하시는 방법이었던 것입니다. 하나님을 섬김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사람들이 하나님의 역사를 알도록 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체험하고 실행할 수 있도록 하며, 진리를 깨닫고 하나님을 알게 하여 궁극적으로 하나님 앞으로 인도하는 것입니다. 때문에 무슨 사역을 하든지 하나님을 경외하는 마음이 있어야 하고, 사역지침과 섬김의 원칙을 엄격하게 지키며 행해야 합니다. 잘 모르는 문제는 진리를 구하고 진리를 잘 아는 사람을 찾아 교제를 나누면서 하나님의 인도에 따르는 법을 터득해야 합니다. 그래야만 행하는 모든 것이 하나님의 뜻에 부합할 수 있습니다. 오늘 하나님께서는 저를 높이 세워 리더의 본분을 이행토록 하셨습니다. 복음 사역에 성과가 없고 그로 인해 형제자매가 연단을 받고 있을 때, 저는 마땅히 하나님 앞으로 나와 하나님의 뜻을 구하고 문제의 근본적인 원인을 찾아야 했습니다. 그리고 관련된 하나님 말씀과 진리를 찾아 형제자매들의 내적 상태와 문제를 해결함으로써 형제자매들이 진리에 진입하여 믿음과 원동력이 생기도록 해야 했습니다. 하지만 저는 어려움에 처했을 때 진리의 원칙을 전혀 구하지 않고, 그저 일을 위한 일만 하면서 표면적인 형식에만 치우쳤습니다. 잔꾀로 세상의 회사를 관리하는 그런 방식으로 표창식을 열고 우수자를 선정하려고 했던 것입니다. 그러다 결국 복음 사역에서 아무런 성과를 거두지 못하고, 형제자매의 내적 상태도 해결하지 못했습니다. 오히려 저의 잘못된 방법으로 형제자매가 더 소극적이 되어 복음팀에서 나가려고까지 했으니, 저의 이런 행동을 어찌 본분을 이행하는 것이라 하겠습니까? 어찌 사람들을 진리를 알도록 이끌어 주면서 하나님 앞으로 데려오는 모습이라 할 수 있겠습니까? 순전히 편협한 자신의 방식대로 행하여 교회 사역의 정상적인 운영에 지장을 주고 하나님의 구원 사역을 방해한 것인데, 그러고도 어찌 리더가 될 자격이 있겠습니까? 계속 이런 식으로 가게 되면 형제자매 모두가 저로 인해 잘못된 길로 가게 될 것이고, 결국 저 역시 열심으로만 섬긴 까닭에 하나님의 행정을 거슬러 징벌을 받게 될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심판으로 저를 드러내시니 그제야 알게 되었습니다. 하나님을 섬기는 것은 하나님이 맡기신 사역을 행하는 것으로, 하나님의 요구와 진리의 원칙에 따라 행해야 비로소 하나님을 만족게 해 드릴 수 있습니다. 그리고 자기 뜻대로 하고 싶은 대로 하면 하나님의 성품을 거스르는 일을 하기 쉽습니다. 저는 자신의 본성이 교만하고, 제멋대로 하길 좋아하고, 하나님을 전혀 경외하지 않는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자신의 머릿속 상상으로 하나님을 섬기다가는 하나님의 사역을 방해하고 교란하여 하나님의 혐오와 증오를 불러일으킬 수밖에 없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제 오늘의 교훈을 깊이 새기고 온 힘을 다해 진리를 추구하여 저의 교만한 사탄의 본성을 변화시키길 원합니다. 그리고 모든 일에서 진리를 찾고 원칙을 구하며 하나님을 경외하는 마음으로 성실하고 착실하게 본분을 잘 이행하여 하나님의 마음을 기쁘게 해 드리고 싶습니다.

구원받고 천국에 가기 위한 필수적인 진리를 아시나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내가 체험한 하나님의 구원

후난성 청하오 저와 아내는 교회에서 복음을 전하는 본분을 이행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다 얼마 전 아내는 복음팀 책임자로 발탁되었고, 저는 교만하여 제멋대로 본분을 이행하며 복음 사역을 방해하고 교란하였기에 집으로 돌아가 반성하도록 안배되었습니다....

진정한 좋은 사람이란

진정 좋은 사람이란, 제가 생각한 것처럼 남의 기분을 상하게 하지 않거나 다툼 없이 사람과 사이좋게 지내거나, 다른 사람에게 좋은 인상을 주거나 좋은 평가를 받는 사람이 아니었습니다. 좋은 사람이란, 바로 진리와 긍정적인 사물을 사랑하고, 애증이 분명하며, 정의감이 있는 사람으로, 하나님이 사랑하는 것을 사랑하고 하나님이 미워하는 것을 미워하며, 진정으로 하나님을 사랑하고 하나님께 충성할 수 있는 사람이었습니다.

이것이야말로 진정한 협력이다

허난성 팡리 얼마 전, 저는 유 형제님과 함께 교회 리더로 선출되었습니다. 교회 사역을 할 때 우리는 무슨 일이든 함께 의논하였고 가끔 저는 자발적으로 유 형제님에게 저의 결점을 지적해 달라고 했습니다. 우리 사이에는 어떤 일로 다툼이 생긴 적도...

생명의 재산

산둥성 왕쥔 전능하신 하나님의 말세 사역을 받아들인 후 몇 년 동안, 저희 부부는 중국 정부의 핍박을 겪으며 살아왔습니다. 이 기간 동안, 저는 때로는 나약하고, 때로는 고통스럽고, 때로는 눈물도 흘렸지만 중국 정부의 핍박을 겪으면서 정말 많은...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