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시모 인트로빈(Massimo Introvigne) 교수 인터뷰: '사교'를 핑계로 종교 신앙을 탄압하는 중국 공산당, 자오위안 맥도날드 사건은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와는 무관하다

2018.9.11

마시모 인트로빈(Massimo Introvigne) 교수 인터뷰: '사교'를 핑계로 종교 신앙을 탄압하는 중국 공산당, 자오위안 맥도날드 사건은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와는 무관하다 중국 공산당이 정권을 잡고부터 종교 신앙에 대한 탄압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중국 공산당의 종교 정책과 중국의 인권 상황은 민주주의 국가들과 국제인권단체들에게 강력하게 비판받고 있습니다. 또한 ‘사교(邪敎)’에 대한 중국 공산당의 정의 그리고 종교 신앙을 공격하기 위한 구실로 사교라는 명칭을 사용하는 것에 대해 국제 사회는 심각한 의구심과 비판의 시선을 보내고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이탈리아 신흥종교연구센터(CESNUR)의 설립자 겸 소장이신 마시모 인트로빈(Massimo Introvigne) 교수님과 미국 웨스턴 워싱턴대학의 홀리 포크(Holly Folk) 부교수님을 모시고, 중국 공산당이 정의하는 ‘사교’와 사교를 핑계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를 정죄하는 중국 공산당의 실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 보고자 합니다. 두 교수님은 중국 공산당이 '사교'를 핑계로 종교 신앙을 탄압하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실까요? 도대체 사교란 무엇일까요? 중국 공산당이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를 정죄하는 이유가 합당할까요? 주목해 주세요.

어떻게 해야 죄성을 이기고 회개하고 또 죄짓는 상태에서 살지 않을 수 있을까요? 저희에게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 말씀에서 그 길을 찾아 드리겠습니다.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인터뷰: ‘피랍ㆍ탈북 인권연대’의 도희윤 대표

중국 공산당이 정권을 잡으면서부터 종교 신앙을 탄압하고, 가정교회(지하교회) 뿌리 뽑기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는 사실은 누구나 다 알고 있다. 그들은 그중에서도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를 유난히 더 심하게 탄압하고 있다. 이에 많은 크리스천들이 쫓겨...

국경 없는 인권'의 윌리 포트레 대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난민 신청자들을 의도적으로 곤경에 빠뜨리는 한국 정부 규탄!

윌리 포트레 대표: 한국은 모든 유럽 연합의 회원국이나 미국처럼 또 많은 다른 나라들처럼 민주주의 국가입니다. 그러므로 그들은 국제법을 준수해야 합니다. 그들은 많은 국제 조약에 사인하고 비준했어요.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150명 신자들을 절대...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