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공산당은 자오위안 맥도날드 살인의 거짓 뉴스를 꾸민 음모자이다 -마시모 인트로빈

2018.2.5

2017년 11월 20일과 21일, 이틀에 걸쳐 중국 공산당을 대변하는 홍콩 매체인 대공보와 문회보에서 집중적으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명예를 훼손하고 비방하기 위해 공산당이 늘 조작하는 루머와 허위 진술을 인용하며 총 17차례,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를 공격하는 보도를 내보냈다. 그렇게 2014년 5월 28일의 산둥성 자오위안 맥도날드 살인 사건은 또다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를 공격하고 중상하는 도구로 사용되었다. 그 살인 사건에 대해 심도 있는 연구를 수행했던 이탈리아의 사회학자이자 신흥종교 연구센터(CESNUR)의 설립자 겸 소장인 마시모 인트로빈 교수는 다음과 같이 논평했다.

어떻게 해야 죄성을 이기고 회개하고 또 죄짓는 상태에서 살지 않을 수 있을까요? 저희에게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 말씀에서 그 길을 찾아 드리겠습니다.

관련 콘텐츠

마시모 인트로빈(Massimo Introvigne) 교수 인터뷰: '사교'를 핑계로 종교 신앙을 탄압하는 중국 공산당, 자오위안 맥도날드 사건은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와는 무관하다

 마시모 인트로빈(Massimo Introvigne) 교수 인터뷰: '사교'를 핑계로 종교 신앙을 탄압하는 중국 공산당, 자오위안 맥도날드 사건은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와는 무관하다 중국 공산당이 정권을 잡고부터 종교 신앙에 대한 탄압은 끊이지...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