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하나님의 양은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제3장 반드시 하나님의 3단계 역사 방면의 진리를 인식해야 한다

4 하나님 3단계 역사의 매 단계 역사 간의 관계.

관련된 하나님 말씀:

『여호와부터 예수까지, 예수부터 이 단계까지 3단계 역사가 이어져 오면서 완전한 경영이 되었는데, 다 한 분의 영이 한 역사이다. 창세 이래 하나님은 계속 역사하면서 인류를 경영하고 있다. 그는 처음과 나중이고, 시작과 끝이며, 시대를 전개하는 분이자 시대를 끝마치는 분이다. 3단계 역사는 시대가 서로 다르고 장소가 서로 다르지만, 확실히 한 분의 영이 한 것이다. 3단계 역사를 분리시키는 자는 모두 하나님을 대적하는 자이다. 이제 너는 1단계부터 지금까지 한 사역은 의심할 바 없이 한 분의 하나님이 한 것이고, 한 분의 영이 한 사역임을 반드시 알아야 한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역사 이상 (3)>에서 발췌

 

『여호와가 했던 사역, 정해 준 율법, 그리고 사람을 생활하도록 인솔한 원칙, 그가 율법시대에 역사한 내용, 율법을 정한 의의, 그가 한 사역이 은혜시대에 대해 어떤 의의가 있는지, 마지막 이번 단계에는 모두 어떤 사역을 하였는지 하는 이런 것을 너희는 다 알아야 한다. …말세에 하는 사역은 율법시대에 한 사역을 대체할 수 없고, 은혜시대에 한 사역도 대체할 수 없다. 하지만 3단계 사역은 또 서로 연결되어 하나가 되며, 한 분의 하나님이 한 것이다. 물론 그것 또한 시대를 나누어 한 사역이다. 말세는 마무리 사역이고, 율법시대는 시작 사역이며, 은혜시대는 구속 사역이다. …말세에는 말씀 사역만 하는 것으로 하나님나라시대를 전개하지만 모든 시대를 대표하지는 않는다. 말세는 말세이고 하나님나라시대일 뿐, 은혜시대나 율법시대를 대표하지 않는다. 말세에만 6천년 경영 계획의 모든 사역을 너희에게 나타냈는데, 이것이 바로 심오한 비밀을 열어 놓은 것이다. …

말세 사역은 3단계 사역 중에서 마지막 단계 사역이고 또 하나의 새로운 시대의 사역이지, 경영 사역의 전부를 대표하지는 않는다. 6천년 경영 계획은 3단계 사역으로 나뉘는데, 어느 단계 사역도 일부분만 대표할 뿐 3개 시대를 대표할 수는 없다. 여호와라는 이름은 하나님의 모든 성품을 대표하지 못한다. 그가 율법시대의 사역을 했다고 해서 하나님이 단지 율법 아래의 하나님이라고 할 수는 없다. 여호와는 사람에게 율법을 정해 주었고 계명을 반포하였으며, 성전을 건축하고 제단을 쌓게 하였다. 그가 한 사역은 율법시대만 대표한다. 그가 그런 사역을 했다고 해서 하나님이 단지 사람에게 율법을 지키게 하는 하나님, 성전 안에 있는 하나님, 제단 앞에 있는 하나님이라고 할 수는 없다. 이렇게 말해서는 안 된다. 율법 아래의 사역은 한 시대만 대표할 뿐이다. 그러므로 율법시대의 사역만 한다면, 사람은 “하나님은 성전 안에만 계시는 하나님이기에 우리가 하나님을 섬기려면 반드시 제사장 옷을 입어야 하고 반드시 성전 안에 들어가야 한다”라고 하면서 하나님을 규정할 것이다. 가령 은혜시대의 사역을 하지 않고 지금까지 율법시대가 계속 지속되었다면, 사람은 또 하나님에게 긍휼과 자비가 있다는 것을 알지 못할 것이다. 율법시대의 사역을 하지 않고 은혜시대의 사역만 한다면, 사람은 하나님이 사람을 구속해 주고 죄를 사해 줄 줄만 알며, 그분은 거룩하고 무고한 분이며, 사람을 위해 자신을 바치고 십자가에 못 박힐 수 있다는 것만 알 것이다. 사람은 이런 것만 알고, 다른 것은 모를 것이다. 그러므로 각 시대는 하나님의 일부 성품을 대표한다. 율법시대는 어떤 방면을 대표하고, 은혜시대는 어떤 방면을 대표하고, 이번 단계에는 또 어떤 방면을 대표하는데, 이 3단계 사역을 종합해야만 하나님의 모든 성품을 나타낼 수 있다. 사람은 3단계 역사를 알아야만 전면적으로 터득할 수 있으므로, 3단계 역사 중에서 어느 단계도 빠져서는 안 된다. 너는 3단계 사역을 알아야 하나님의 모든 성품을 보게 되는 것이다. 하나님이 율법시대의 사역을 끝마쳤다고 하나님을 곧 율법 아래의 하나님이라고 할 수 없고, 구속 사역을 끝마쳤다고 영원까지 인류를 구속한다고 말할 수 없다. 이것은 다 사람이 규정한 것이다. 은혜시대가 끝났다고 하여 너는 하나님이 십자가에만 속하고 십자가만이 하나님의 구원을 의미한다고 말해서는 안 된다. 네가 그렇게 말하면 하나님을 규정하는 것이다. 이번 단계 사역에서 하나님은 주로 말씀의 사역을 하는데, 그렇다고 너는 하나님이 사람을 긍휼히 여긴 적이 없고 형벌 심판만 한다고 말해서는 안 된다. 말세의 사역은 여호와가 했던 사역, 예수가 했던 사역, 사람이 알지 못했던 심오한 비밀을 다 사람에게 열어 주고, 나아가 인류의 귀착지와 결말까지 밝혀 인류 가운데서의 구원 사역을 모두 끝마친다. 말세의 이번 단계 사역은 마무리하는 사역이므로, 반드시 사람이 알지 못했던 심오한 비밀을 다 열어 놓아 사람에게 이런 심오한 비밀을 분명히 알게 하고 마음으로 다 깨닫게 해야 한다. 그래야 각기 부류대로 나뉘게 할 수 있다. 6천년 경영 계획을 다 마친 후에야 사람은 하나님의 모든 성품을 알게 되는데, 그것은 그의 경영이 끝났기 때문이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성육신의 심오한 비밀 (4)>에서 발췌

 

『지금 하는 사역은 은혜시대의 사역이 앞으로 진행되어 온 것이고, 또한 전체 6천년 경영 계획 사역이 앞으로 발전해 온 것이다. 비록 은혜시대는 끝났지만 하나님의 사역은 더욱 앞으로 나아가며 깊어졌다. 왜 이 단계 사역을 은혜시대와 율법시대의 기초에서 하는 것이라고 거듭 말하겠는가? 말하자면, 오늘의 사역은 은혜시대 사역의 계속이자 율법시대 사역보다 높아진 것이다. 3단계 사역은 모두 밀접히 연결되어 고리에 고리가 맞물려 있는 것이다. 왜 또 이 단계 사역을 예수의 그 단계 사역의 기초에서 한 것이라고 말하겠는가? 예수의 그 단계 역사의 기초에서 하는 것이 아니라면 이 단계에 또 십자가에 못 박혀야 하고, 또 앞 단계의 구속 사역을 해야 하는데, 그러면 의의가 없다. 그러므로 사역이 철저히 끝난 것이 아니라 시대가 앞으로 나아간 것이고, 이전의 사역보다 더 높아진 것이다. 다시 말해, 이 단계 사역은 율법시대의 기초 위에 세워진 것이자 예수가 한 사역의 반석 위에 세워진 것으로, 한 단계 한 단계 세워진 것이지 이 단계 사역이 따로 시작된 것은 아니다. 3단계 사역을 종합해야 6천년 경영 계획이라고 할 수 있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두 차례의 성육신으로 성육신의 의의를 완전케 하였다>에서 발췌

 

『마지막 이 단계 역사는 단독적인 것이 아니라 앞 두 단계 역사와 합해져 일체가 된 것이다. 다시 말하면, 3단계 역사 중에서 한 단계 역사만으로는 구원 사역의 전부를 완성할 수 없다. 설사 마지막 이 단계 역사가 사람을 철저히 구원해 낼 수 있다고 하더라도 단독으로 마지막 이 단계 역사만으로 앞 두 단계 역사는 하지 않아도 인류를 사탄의 권세에서 구원할 수 있다고 말할 수는 없다. 3단계 역사에서 어느 한 단계의 역사만 단독으로 가져와 전 인류가 유일하게 인식해야 할 이상으로 할 수는 없다. 왜냐하면 구원 사역의 전부는 3단계 역사이지 그중의 어느 한 단계가 아니기 때문이다. 구원 사역이 하루라도 완성되지 않으면 하나님의 경영은 완전히 끝날 수 없다. 하나님의 소시ㆍ성품ㆍ지혜는 모든 구원 사역 중에서 발표되는 것이다. 미리 사람에게 공개되는 것이 아니라 구원 사역 중에서 차츰차츰 발표되는 것이다. 각 단계의 구원 사역에서 하나님 성품의 일부가 발표되고 하나님 소시의 일부가 발표되는 것이지, 하나님 소시의 전부가 단번에 완전히 발표되는 것은 아니다. 그러므로 3단계 역사가 완성된 후에야 구원 사역이 전부 끝나게 되기에 사람이 하나님의 전부를 인식하는 것도 3단계 역사를 떠날 수 없다고 하는 것이다. 한 단계 역사에서 사람이 얻게 되는 것은 다만 하나님이 일부분의 역사에서 발표한 성품뿐인데, 그것은 그전이나 그 후에 발표한 성품과 소시를 대표할 수 없다. 왜냐하면 인류를 구원하는 사역은 한 시기나 혹은 한 지점에서 일찍 끝내는 것이 아니라, 서로 다른 시기와 서로 다른 지점에서 인류의 발전 상황에 따라 점차적으로 구원 사역을 심화시키는 것이기 때문이다. 즉, 한 단계 한 단계 하는 것이지 어느 한 단계로 끝마치는 것이 아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의 모든 지혜의 결정체는 3단계 역사 중에 있는 것이지 어느 한 단계에 있는 것이 아니다. 그의 모든 소시와 모든 지혜는 3단계 역사 중에 나누어져 있다. 각 단계 역사에는 다 그의 소시와 그의 역사 지혜가 담겨 있다. 사람이 인식해야 할 것은 3단계 역사에서 하나님이 발표한 모든 성품이다. 그런 소시는 전 인류에게는 실로 너무나 중요한 것이다. 사람이 만약 그런 인식이 없이 하나님을 경배한다면 불상을 경배하는 사람들과 같은 것이다. 하나님이 사람들 가운데서 한 사역은 모두 사람에게 공개된 것이고, 또한 하나님을 경배하는 각 사람이 인식해야 하는 것이다. 그가 사람들 가운데서 3단계 구원 사역을 한 이상, 사람은 모두 3단계 역사 중에서 발표된 그의 *소유소시를 인식해야 한다. 이것은 사람이 반드시 해야 하는 것이다. 하나님이 사람에게 감추어 둔 것은 사람이 도달하지 못하는 것이고, 또한 사람이 인식할 것이 아니다. 그러나 하나님이 사람에게 공개한 것은 사람이 인식해야 하는 것이고, 또한 사람이 갖추어야 하는 것이다. 이 3단계 역사 중의 각 단계 역사는 앞 단계에서 역사한 기초에서 한 것이지 단독으로 구원 사역 외의 또 다른 사역을 한 것이 아니다. 비록 시대나 역사가 크게 다르지만 그 역사의 핵심은 여전히 인류를 구원하기 위한 것이다. 게다가 그 구원 사역은 한 단계 한 단계 더 깊어진 것이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3단계 역사를 아는 것이 하나님을 아는 경로이다>에서 발췌

이전 말씀:하나님 3단계 역사의 매 단계 역사의 목적과 의의를 인식한다.

다음 말씀:무엇 때문에 3단계 역사를 인식하는 것은 하나님을 아는 경로라고 하는가?(하나님 말씀 한 편 전체 발췌)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