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제1부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제55편 말씀

이른바 정상 인성이란 결코 사람이 상상한 것처럼 그렇게 초자연적인 것이 아니라 모든 인ㆍ사ㆍ물(人ㆍ事ㆍ物)의 통제를 초월하고 환경의 핍박을 초월할 수 있는 것이며, 어떤 장소에서든, 어떤 환경에서든 나를 가까이하며 나와 교제할 수 있는 것이다. 너희 사람은 흔히 나의 뜻을 그릇되게 해석한다. 내가 정상 인성을 살아내야 한다고 말하면 너희는 자기 단속을 하고 자신의 육체를 통제하면서 오히려 영 안에서 자세히 찾는 것을 중요시하지 않고 겉면의 차림새만 중요시하면서 오히려 너의 안에서의 나의 계시와 너의 안에서의 재촉을 홀시하는데, 너무나 거칠다! 너무나 거칠다! 설마 나의 부탁을 완수하면 큰 공을 거두었단 말이냐? 우매하다! 깊은 곳에 뿌리 내리기를 중요시하지 않는다! “나뭇잎이 되지 말고 나무뿌리가 되어야 한다”라는 것이 진정 너의 좌우명이 되었느냐? 건성건성이다! 세심하지 못하다! 조금 있으면 만족하다고 여기는데 이렇게 나의 마음을 헤아리지 않는다! 이후에 신중해야지 피동적이지 말고 소극적이지 말라! 섬기는 도중에 나와 많이 가까이하고 교통하여라. 이것은 너의 유일한 출로이다. 나는 네가 이제는 자신을 부인하고 자신의 부족한 부분을 알고 자신의 연약한 점을 알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 하지만 너는 알기만 해도 안 되고 그래도 나와 협력해야 하며 나의 뜻을 깨달으면 즉시 실행해야 한다. 이것이 가장 좋은, 나의 부담을 생각하는 것이고 가장 좋은 순복이다.

네가 어떻게 나를 대하든지 아무튼 나는 너의 몸에서, 뭇 성도의 몸에서 나의 뜻이 통행되게 할 것이고 나의 뜻이 온 땅에서 막힘없이 잘 통하게 할 것이다. 확실히 인식하여라! 이것은 나의 행정에 관계된다! 설마 너는 추호의 두려움도 없단 말이냐? 자신의 모든 행위 때문에 두려워 놀라지 않느냐? 뭇 성도 가운데 나의 뜻을 찾을 수 있는 사람이 몇이 없다. 설마 너는 상례를 깨고 나의 마음을 완전히 생각하는 사람이 되기를 원하지 않는단 말이냐? 알고 있느냐? 나의 현재의 절박한 마음은 바로 나의 뜻을 완전히 생각할 수 있는 한 무리 사람들을 찾는 것이다. 너는 그중의 하나가 되기를 원하지 않느냐? 너는 나를 위해 헌신하고 나를 위해 차려놓기를 원하지 않느냐? 조금의 대가도 치르려 하지 않고 조금의 심혈도 바치기 싫어한다! 이대로 나간다면 나의 심혈 대가가 너의 몸에서 헛될 것이다. 내가 이렇게 너를 지적해도 너는 아직 문제의 심각성을 확실히 인식하지 못했느냐?

“나를 위해 진심으로 헌신하는 자를 내가 꼭 크게 축복할 것이다”, 네가 말해 봐라! 내가 너와 여러 번이나 말한 적이 있어도 너는 여전히 그렇게 많이 염려하고 가정 환경을 두려워하고 외부의 환경을 두려워하는데, 정말로 호의를 모른다! 나는 진솔하고 단순하고 털어놓는 사람만 쓴다. 내가 너를 쓰면 너도 기뻐하고 달가워한다. 하지만 무엇 때문에 아직도 염려가 있느냐? 설마 나의 말이 너에 대해 조금도 효능이 없단 말이냐? 나는 내가 너를 쓴다고 말하였다. 하지만 너는 착실하게 믿을 수 없고 언제나 의심하며 내가 너를 버릴까 봐 두려워하는데 관념이 너무나 심하다! 내가 너를 쓴다고 말했으면 너를 쓰는 것이다. 너는 무엇 때문에 늘 의심이 있느냐? 나의 말을 한 것이 투철하지 않기 때문이냐? 내가 말한 것은 마디마다 사실과 일치하고 한마디도 빈말이 없다. 아들아! 나를 믿으라. 성심으로 나를 위하는 자는 내가 반드시 성심으로 너를 위할 것이다!

이전:제54편 말씀

다음:제56편 말씀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