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8편

나의 마음은 급하지만 너희 중에 나와 같은 마음과 생각을 가진 사람이 몇이나 되느냐? 내 말은 거들떠보지도 않고, 조금도 신경 쓰거나 주의를 기울이지 않으면서, 오직 자신의 겉모습에만 관심을 갖는다. 내 심혈을 폐품 취급 하고도 양심에 거리낌이 없더냐? 우매하고 무지하며 이성이 없는 자는 전부 어리석은 자들이다. 그들은 조금도 내 마음을 흡족게 하지 못한다. 나는 오롯이 너희를 위하는데, 너희는 나를 얼마나 위하느냐? 내 마음을 오해하니 그야말로 눈이 멀어 상황 파악이 안 되는 꼴이다. 계속 너희를 걱정하게 만들고 너희를 위해 시간을 쏟게 만드는데, 너희는 지금 나를 위해 얼마나 헌신하고 있느냐? 응당 자신에게 많이 물어봐야 할 것이다.

너희는 정녕 내 마음이 너희에게 있음을 알고 있느냐? 정말 알고 있다면 진작에 내 마음을 느끼고, 내 부담을 생각했을 것이다. 더 이상은 건성으로 넘기지 말라. 그랬다간 성령의 역사가 너희에게 임하지 않을 것이며, 너희의 영은 죽음을 맞아 음부로 떨어질 것이다. 너희에게 이것은 극도로 두려운 일이 아니냐? 내가 다시금 일깨워 줄 필요도 없을 것이다. 스스로 가슴에 손을 얹고 물어보아라. 내가 너희에게 잘못한 것이냐, 아니면 너희가 내게 너무 많이 빚진 것이냐? 옳고 그름을 혼동하지 말고 사리 분별을 해야 할 것이다! 지금은 이권을 다투고 암투를 벌일 때가 아니다. 생명에 해를 끼치는 그런 것들은 속히 내려놓고 실제에 진입해야 하거늘, 그렇게 하지 않으니 참으로 경솔하구나! 내 마음을 헤아리지 못하고, 내 뜻을 생각하지 못한다. 사실 내가 말하는 많은 것들은 굳이 말할 필요가 없는 것들이다. 어리석은 너희가 깨닫지 못하기에 어쩔 수 없이 한번 또 한번 말해 줄 뿐이다. 그런데도 불구하고 너희는 여전히 내 마음을 흡족게 하지 못하는구나.

하나하나 세어 보아라. 진정 내 마음을 헤아리는 자가 몇이나 되느냐?

이전 : 제47편

다음 : 제49편

신앙생활에서 어려움이 생기면 언제든 연락 주세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백성들아! 환호하라!

사람은 나의 빛 속에서 다시 광명을 보고, 나의 말 속에서 누릴 것을 얻는다. 나는 동방에서 왔고 동방에서 빛을 발한다. 내가 영광의 빛을 발할 때 만국이 밝게 비취고, 모든 것이 비취어 어둠에 남겨지는 것이라곤 없다. 하나님나라에서 백성과 하나님이...

성공 여부는 사람이 가는 길에 달려 있다

많은 사람이 훗날의 종착지나 일시적인 누림을 위해 하나님을 믿는다. 어떤 책망도 겪지 않은 사람에게 하나님을 믿는 것이란 온전케 되기 위한 것이나 피조물의 본분을 이행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 천국에 가기 위한 것이자 상을 받기 위한 것이다. 다시...

하나님이 거하고 있는 ‘육신’의 본질

하나님은 처음 성육신했을 때 땅에서 33년 반 동안 생활했으나, 직분을 이행한 것은 3년 반에 불과했다. 그는 사역을 행할 때도, 사역을 시작하기 전에도 모두 정상 인성을 지니고 있었고, 정상 인성으로 33년 반을 살았으며, 마지막 3년 반 동안에는...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