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하나님의 양은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제4장 반드시 하나님의 말세 역사 방면의 진리를 인식해야 한다

3 하나님이 심판ㆍ형벌 사역을 하시는 의의.

관련된 하나님 말씀:

『말세의 사역은 각기 부류대로 나누는 사역이고, 하나님의 경영 계획을 끝마치는 사역이다. 그것은 때가 이미 가까이 왔고, 하나님의 날은 이미 왔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그의 나라에 들어갈 모든 사람, 즉 그에게 마지막까지 충성하는 사람을 모두 하나님 자신의 시대로 이끌어 들어간다. 그러나 하나님 자신의 시대가 아직 오지 않았을 때, 하나님이 하려는 사역은 사람의 행위를 살피거나 사람의 생활을 알아보는 것이 아니라, 사람의 패역을 심판하는 것이다. 왜냐하면 하나님은 그의 보좌 앞에 온 모든 사람을 정결케 하려고 하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발자취를 따라 오늘까지 걸어온 사람은 모두 하나님의 보좌 앞에 온 사람들이다. 그런 이상, 하나님의 마지막 역사를 받아들인 각 사람은 다 하나님이 정결케 할 대상이다. 다시 말하면, 하나님의 마지막 역사를 받아들인 각 사람은 다 하나님이 심판할 대상이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그리스도는 진리로 심판의 사역을 한다>에서 발췌

 

『심판하는 것은 인류의 패괴된 실질, 바로 사탄에게 패괴된 사람의 실질이고, 사람의 모든 죄악을 심판하는 것이지 사람의 사소한 결함을 심판하는 것이 아니다. 심판 사역은 대표성이 있다. 전적으로 어떤 한 사람을 위해 하는 사역이 아니라 일부분 사람들을 심판하는 것으로 전 인류를 심판하는 사역을 대표하는 것이다. 육신이 하는 사역은 일부분의 사람들에게 친히 역사하여 그것으로 전 인류의 사역을 대표하고, 그런 다음 또 차츰차츰 확장한다. 심판 사역도 역시 그러하다. 어느 한 부류의 사람 또는 어느 한 부분의 사람들을 심판하는 것이 아니라 전 인류의 불의를 심판한다. 예를 들면, 사람이 하나님을 대적하고, 하나님을 경외하지 않고, 하나님의 사역을 방해하는 등등이다. 심판하는 것은 하나님을 대적하는 인류의 실질인데, 이 심판 사역이 바로 말세의 정복 사역이다. 사람이 보게 된 성육신 하나님의 역사와 말씀이 바로 이전에 사람의 관념 속에 있었던 말세의 희고 큰 보좌 앞의 심판 사역이고, 지금 성육신 하나님이 하는 사역이 곧 희고 큰 보좌 앞의 심판이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패괴된 인류는 말씀이 ‘육신’ 된 하나님의 구원이 더욱 필요하다>에서 발췌

 

『말세 그리스도는 아주 많은 방면의 진리로 사람을 교훈하고, 사람의 본질을 폭로하며, 사람의 언행을 해부한다. 이런 말씀에는 아주 많은 방면의 진리가 포함되어 있다. 예를 들면, 사람의 본분, 사람이 하나님께 어떻게 순복해야 하는지, 하나님께 어떻게 충성해야 하는지, 어떻게 정상 인성을 살아내야 하는지, 하나님의 지혜, 하나님의 성품 등등이 있다. 이런 말씀은 모두 사람의 본질과 패괴 성정에 초점을 둔 것이다. 특히, 사람이 어떻게 하나님을 저버렸는지에 대해 폭로한 말씀들은 더욱 사람이 본래 사탄의 화신이고 하나님의 적대 세력이라는 것에 초점을 두어 말한 것이다. 하나님이 하는 심판 사역은 두세 마디로 사람의 본성을 다 드러내는 것이 아니라, 장기적으로 폭로하고 훈계하고 책망하는 것이다. 이 여러 가지 방식의 폭로와 훈계, 책망은 일반적인 말로 대체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사람에게 전혀 없는 진리로 대체하는 것이다. 이러한 방식이라야 심판이라고 할 수 있다. 이런 심판만이 사람을 복종시킬 수 있고, 하나님께 심복구복하게 할 뿐만 아니라 하나님에 대한 참된 인식도 있게 할 수 있다. 심판 사역으로 인해 사람은 하나님의 본래 모습에 대해 알 수 있고, 패역 진상에 대해 인식할 수 있게 된다. 심판 사역으로 인해 사람은 하나님의 뜻과 하나님의 사역 취지에 대해 많이 깨닫게 되고, 사람이 알 수 없었던 심오한 비밀을 많이 알게 되며, 또한 사람의 패괴된 실질과 패괴된 근본 원인도 인식하고 알게 되고, 사람의 추악한 몰골도 발견하게 된다. 이런 사역의 효과는 모두 심판 사역으로 말미암아 생긴 것이다. 왜냐하면 심판 사역의 실질은 사실, 하나님의 진리, 길, 생명을 하나님을 믿는 모든 사람에게 열어 놓는 사역이기 때문이다. 이 사역이 바로 하나님이 하는 심판 사역이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그리스도는 진리로 심판의 사역을 한다>에서 발췌

 

『형벌과 심판 사역의 실질은 인류를 정결케 하기 위한 것이고, 마지막 안식의 날을 위한 것이다. 그렇지 않으면, 전 인류는 각기 부류대로 될 수 없고, 안식에 들어갈 수 없다. 이 사역은 인류가 안식에 들어가는 유일한 경로이다. 정결케 하는 사역만이 인류의 불의한 것을 다 정결케 할 수 있고, 형벌과 심판의 사역만이 인류의 패역한 것들을 다 드러내어 구원할 만한 사람과 구제 불능의 사람을 다 분별해 내고, 살아남을 수 있는 사람과 그럴 수 없는 사람을 다 분별해 낸다. 사역이 끝날 때, 살아남을 수 있는 사람은 다 정결함을 받고 인류의 더 높은 경지에 들어가 땅에서 두 번째로 더 아름다운 삶을 누릴 것이고, 머지않아 인류의 안식의 날에 들어가 하나님과 더불어 살 것이다. 살아남지 못하는 사람은 형벌과 심판을 거친 뒤에 본색이 철저히 드러나고, 그 후에 다 훼멸되어 사탄처럼 더 이상 땅에서 살아남을 수 없다. 이후의 인류 중에는 더 이상 이 부류의 사람들이 존재하지 않는다. 이 부류의 사람들은 징벌받을 대상이고 악한 자이지 의인이 아니기 때문에, 최후 안식의 땅으로 들어갈 자격이 없고, 또한 하나님과 사람이 함께 누리는 안식의 날에 들어갈 자격도 없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하나님은 사람과 함께 안식에 들어간다>에서 발췌

 

『시대를 끝마치는 마지막 사역에서, 하나님의 성품은 형벌과 심판인데, 모든 불의를 드러내어 만민을 공개적으로 심판하고, 하나님을 진심으로 사랑하는 사람들을 온전케 한다. 이런 성품이어야 시대를 끝마칠 수 있다. 이미 말세가 되어 만물은 각기 종류대로 나뉘는데, 모두 각기 다른 성질에 따라 서로 다른 부류로 구분된다. 이때는 하나님이 사람의 결말과 귀착지를 드러내는 때이다. 사람이 형벌과 심판을 체험하지 않는다면, 사람의 패역과 불의는 다 드러날 수 없다. 오직 형벌과 심판을 통해야만 만물의 결말을 다 드러낼 수 있다. 사람은 형벌과 심판 속에서만이 본색이 드러나게 되어 악한 자는 악한 것에, 선한 자는 선한 것에 속하게 되므로 다 각기 부류대로 나뉘는 것이다. 형벌과 심판으로 만물의 결말을 드러내어 상선벌악(賞善罰惡)하고, 만민을 모두 하나님의 권세 아래에 귀복시킨다. 이런 사역은 모두 공의로운 형벌과 심판으로 도달해야 한다. 사람이 극도로 패괴되었고 사람의 패역 또한 너무나 심하기에, 오직 형벌과 심판을 위주로 하는, 말세에 나타낸 하나님의 공의 성품만이 사람을 철저히 변화시키고 온전케 할 수 있으며 악을 드러낼 수 있는데, 이것으로 모든 불의한 자들을 크게 징벌한다. 그러므로 이런 성품은 다 시대적 의의가 있는 것이다. 성품을 나타내고 공개하는 것은 각 새 시대의 사역을 위한 것이지, 의의 없이 마음대로 하나님의 성품을 나타내는 것은 아니다. 사람의 결말을 드러내는 말세에도 여전히 사람에게 끝없는 긍휼과 자비를 베풀어 사랑해 주고, 공의로운 심판이 없이 사랑만 있고 관용해 주고 인내해 주고 사해 주며, 아무리 큰 죄를 지어도 계속 용서만 해 주고 공의 심판을 전혀 하지 않는다면, 전체 경영은 언제 매듭지을 수 있겠느냐? 그런 성품으로 언제 사람을 인류의 적합한 처소로 이끌어 들어갈 수 있겠느냐? 예를 들어 사람을 영원히 사랑하는 인자한 법관이 있는데, 그가 사람들이 어떤 죄를 짓든 다 사랑해 주고, 어떤 사람이든 다 포용하고 사랑해 준다면, 언제 공정한 판결을 할 수 있겠느냐? 말세에 오직 공의로운 심판만이 인류를 각기 부류대로 나눌 수 있고, 사람을 더 새로운 경지로 이끌어 갈 수 있다. 이렇게 심판과 형벌의 공의로운 성품으로 전체 시대를 끝마치는 것이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역사 이상 (3)>에서 발췌

 

『오늘날 너희를 심판하고 형벌하고 또 너희를 정죄한다. 하지만 정죄하는 것은 너희로 자신을 인식하게 하기 위한 것임을 알아야 한다. 정죄하든, 저주하든, 심판하든, 형벌하든 너로 자신을 인식하게 하기 위한 것이다. 그것은 모두 너의 성정이 변화될 수 있게 하기 위한 것이며, 더욱이 너로 자신의 몸값을 알게 하기 위한 것이고, 하나님이 하는 모든 것이 다 공의로운 것이고 그의 성품에 따라 한 것이고 그의 사역의 필요에 따라 한 것이고 또한 사람을 구원하는 그의 계획에 따라 역사한 것임을 보게 하기 위한 것이며, 그가 사람을 사랑하고 사람을 구원할 뿐만 아니라 사람을 심판하고 형벌하는 공의로운 하나님임을 보게 하기 위한 것이다. 네가 만약 자신의 지위가 낮다는 것만 알고 네가 패괴되고 패역하다는 것만 알 뿐, 오히려 하나님이 오늘 너에게 하는 심판과 형벌을 통해 하나님의 구원을 나타내려 한다는 것을 모른다면, 너는 체험할 수가 없고 더욱이 나아갈 수도 없다. 하나님이 와서는 격살하거나 멸하는 것이 아니라 심판하고 저주하고 형벌하고 구원하는 것이다. 6천년 경영 계획이 끝나기 전에, 즉 각 부류 사람의 결말을 드러내기 전에 하나님이 땅에 와서 역사하는 것은 모두 구원하기 위한 것이고, 모두 그를 사랑하는 사람을 철저히 만들어 그의 권세 아래에 귀복시키기 위한 것이다. 하나님이 사람을 어떻게 구원하든 사람으로 하여금 사탄의 옛 성정에서 벗어나게 하는 것으로, 즉 생명을 추구하게 하는 것으로 사람을 구원하는 것이다. 사람이 만약 생명을 추구하지 않는다면 하나님의 구원을 받아들일 수가 없다. 구원하는 것은 하나님 자신의 사역이고, 생명을 추구하는 것은 사람이 구원을 받아들임에 있어 갖추어야 할 것이다. 사람이 보기에 구원은 하나님의 사랑이다. 하지만 하나님의 사랑이라면 형벌, 심판과 저주일 수 없으며, 구원하려면 반드시 긍휼, 자비가 있어야 하고 더욱이 위로의 말씀도 있어야 하고 하나님이 베풀어 주는 무궁한 축복도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사람은 모두 하나님이 사람을 구원하는 것은 사람에게 주는 하나님의 축복과 은혜로 사람을 감동시켜 마음을 다 하나님께 드리게 하여 사람을 구원해 내는 것이라고, 즉 사람을 감동시키는 것이 바로 사람을 구원하는 것이라고 여긴다. 이런 구원은 거래의 구원에 불과하다. 하나님이 사람에게 백배로 베풀어 주어야만 사람이 하나님의 이름 아래에 귀복할 수 있고, 따라서 하나님을 위해 분발하고 명예를 빛낼 수 있게 된다는 것인데, 이것은 전 인류에 대한 하나님의 뜻이 아니다. 하나님이 땅에 와서 사역을 하는 것은 조금도 틀림없이 패괴된 인류를 구원하기 위한 것이다. 그렇지 않으면 그는 절대로 친히 사역을 하지 않을 것이다. 이전의 구원 방식은 그의 긍휼과 자비를 전부 베풀고 나아가 자신의 전부를 사탄에게 넘겨주는 것으로써 전 인류를 바꾸는 것이었다. 오늘날은 이전과 다르다. 오늘날 너희를 구원하는 것은 마지막에 각기 부류대로 되게 하는 때에 하는 것인데, 긍휼과 자비의 방식으로 너희를 구원하는 것이 아니라 형벌과 심판으로 더 철저하게 인류를 구원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너희가 받아들인 것은 전부 형벌과 심판, 무정한 채찍질이다. 그러나 너희는 이 무정한 채찍질에 아무런 징벌도 없음을 알아야 한다. 말씀이 얼마나 엄하든 너희에게 임한 것은 너희가 보기에 전혀 인정미가 없는 몇 마디 말씀일 뿐이고, 나의 노가 얼마나 크든 너희에게 임한 것은 여전히 교훈의 말씀이니 너희를 해치려는 뜻이 전혀 없고, 너희를 사지(死地)에 몰아넣으려는 뜻도 전혀 없다. 이것은 모두 사실이 아니냐? 너희가 알다시피, 지금 공의로운 심판이든 아니면 무정한 연단과 형벌이든 그것은 다 구원하기 위한 것이고, 지금 각기 부류대로 되게 하려 하든 아니면 각 부류의 사람을 드러내려 하든 모든 말씀과 사역은 다 하나님을 진심으로 사랑하는 그 사람들을 구원하기 위한 것이다. 공의로운 심판은 사람을 정결케 하기 위한 것이고, 무정한 연단도 사람을 정결케 하기 위한 것이며, 엄한 말씀이든 채찍질이든 다 정결케 하기 위한 것이고 구원하기 위한 것이다. 그러므로 오늘날의 구원 방식은 더 이상 이전과 비교할 수 없다고 한다. 오늘날, 공의로운 심판은 너희의 구원이 되었고, 너희를 각기 부류대로 되게 하는 가장 좋은 도구가 되었으며, 무정한 형벌은 너희의 크나큰 구원이 되었다. 이런 형벌과 심판에 직면하여 너희가 또 무슨 할 말이 있느냐? 너희가 지금까지 누려 왔던 것은 모두 구원이 아니냐? 너희는 말씀으로 된 하나님의 육신을 보았을 뿐만 아니라 그의 전능과 지혜를 깨달았고, 더욱이 한 차례 또 한 차례의 채찍질과 징계도 겪었다. 그러나 너희는 지극히 큰 은혜도 받지 않았느냐? 너희의 복은 어느 누구의 복보다도 더 크지 않으냐? 너희의 은혜는 솔로몬이 누린 부귀영화보다도 더 풍성하다! 너희가 생각해 보아라. 만일 내가 온 목적(원문: 意思)이 너희를 정죄하고 징벌하려는 것이고 구원하려는 것이 아니라면 너희의 날이 그래 이렇게 오랫동안 지속될 수 있었겠느냐? 죄에 속한 너희 이 혈기의 사람들이 그래 오늘날까지 살아남을 수 있었겠느냐? 만일 단지 너희를 징벌하기 위한 것이라면 구태여 성육신하여 이렇게 큰 공정을 벌일 필요가 있겠느냐? 만일 너희 이 보잘것없는 사람들을 징벌한다면 말 한 마디 하는 시간이면 되지 않겠느냐? 그래 일부러 너희를 정죄한 다음 멸할 필요가 있겠느냐? 너희는 아직도 나의 이 말을 믿지 못하겠느냐? 내가 사람을 구원하는 데는 다만 긍휼과 자비의 방식을 쓸 수밖에 없단 말이냐? 또는 다만 십자가에 못 박히는 것으로써 사람을 구원할 수밖에 없단 말이냐? 공의로운 성품이 사람으로 하여금 완전히 순복하게 하는 데에 더 유리하지 않으냐? 더욱더 사람을 끝까지 구원할 수 있지 않으냐?』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ㆍ지위의 복을 내려놓고 사람을 구원하는 하나님의 뜻을 깨달아야 한다>에서 발췌

─────────

①본분(本分): 피조물이 수행해야 할 의무와 천직

②심복구복(心服口服): 마음으로도 감복하고 말로도 탄복함.

③귀복(歸服): 돌아와 복종함.

④패괴(敗壞): 타락, 부패, 망가짐을 포함해 더 깊은 뜻이 있음.

이전:하나님이 정복 사역을 하시는 의의.

다음:하나님이 시련ㆍ연단 사역을 하시는 의의.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