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6 하나님이 만물을 주재하시는 방식

1

너는 이 세상에 태어난 순간부터 너의 직책 이행해 간다.

하나님 예정에 따라 자신의 역할을

맡고서 삶의 여정을 시작한다.

너의 배경 어떠하든, 펼쳐질 여정 어떠하든

세상 어떤 이도 하늘의 지배와 안배 피할 수 없고,

자기 운명 좌우할 수는 없다.

오직 그분, 만물 주재하시는 그분만 하실 수 있다.

2

사람이 존재하게 된 그날부터

하나님은 한결같이 이 우주를 경영하시고

만물 변화와 움직임을 지휘하시며 사역하신다.

만물과 같이 사람도 알지 못하는 사이

하나님에게서 그 달콤함과 비와 이슬의 자양분 받는다.

만물과 같이 사람 또한 하나님 지배 속에 살아간다.

3

사람의 마음과 영은 하나님 주관 속에 있으며

사람의 모든 삶도 하나님 눈앞에 있다.

네가 믿든 안 믿든 모든 것은 생사에 상관이 없이

하나님 생각에 따라 움직이고 변화된다.

새로워지고 또 사라져 간다.

이는 하나님이 만물 주재하시는 방식.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은 사람 생명의 근원이다> 중에서

이전: 255 모든 것을 주재하시는 그분

다음: 257 피조물의 생명은 하나님에게서 비롯되었네

어떻게 해야 죄성을 이기고 회개하고 또 죄짓는 상태에서 살지 않을 수 있을까요? 저희에게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 말씀에서 그 길을 찾아 드리겠습니다.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