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중국 선민은 이스라엘의 어떠한 지파도 대표할 수 없다

다윗 족속은 본래 여호와의 약속을 받고 여호와의 유업을 상속받은 족속이다. 본래 이스라엘 지파 중 하나로, 선민에 속한다. 당시 여호와는 이스라엘인에게 율법을 제정해 주었는데, 그 율법에 따르면 다윗 족속에 속한 모든 유대인, 즉 이 족속에서 태어난 자는 모두 상속자요, 백배를 받고 장자의 명분을 받는 자였다. 그들은 당시 이스라엘에서 가장 높은 사람들이며, 전체 이스라엘 족속 중에서 가장 지위가 높은 상류 사람들이었다. 그들은 직접 성전에서 제사장 옷을 입고 화관을 쓰고 여호와를 섬겼는데, 당시 여호와는 그들을 충성스러운 성결한 종이라고 불렀다. 그들은 이스라엘 각 지파의 존경을 받아 당시 주란 존칭으로 불렸는데, 이는 모두 율법시대에 여호와가 한 사역이다. 오늘날에도 그들은 여전히 성전에서 여호와를 섬기고 있다. 그들은 여호와가 봉한 영원한 왕이므로 아무도 그들의 면류관을 빼앗지 못하며 아무도 그들의 섬김을 바꿀 수 없다. 그들은 본래 다윗 족속에 속한 사람들이고, 이는 여호와가 그들에게 정해 준 것이기 때문이다. 너희가 본래 다윗 족속에 속하지 않는다고 하는 것은 너희는 본래 이스라엘 백성이 아니라 이스라엘 밖의 이방 족속에 속하기 때문이다. 게다가 너희의 본성 또한 여호와를 경배하는 것이 아니라 대적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너희의 신분은 다윗 족속과 다르며, 너희는 내 유업의 상속자가 아니고 백배를 받을 자는 더더욱 아니다.

당시 이스라엘은 여러 족속, 여러 지파로 나뉘었지만 모두 선민에 속한다. 다른 나라와 달리 이스라엘은 각 지파로 나누어졌고, 그에 따라 여호와 앞에서의 지위가 구분되고 각 사람의 소속 지역이 구분되었다. 이스라엘 이외의 나라는 함부로 다윗 족속, 야곱 족속 또는 모세 족속이라고 불릴 수 없다. 이는 사실에 어긋나는 말이다. 이스라엘 각 지파의 이름은 다른 나라에 함부로 남용될 수 없다. 많은 경우 사람들은 다윗과 아브라함, 이삭 등의 이름을 남용하거나 “오늘날 우리가 하나님을 받아들였으니 우리는 야곱 족속이다”라고 말한다. 그러나 이러한 말은 모두 아무 근거가 없는 사람의 논리로, 여호와에게서 직접 온 것이 아니며 내 뜻에서 비롯된 것도 아니다. 이는 순전히 사람들의 터무니없는 말이다! 입을 함부로 놀리는 연설가처럼 아무런 근거 없이 다윗의 자손, 야곱 족속이라고 하며 심지어 스스로가 어울린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다윗 족속은 여호와가 일찍이 정해 놓은 것으로, 다윗이 스스로 왕위에 오른 것이 아니라는 것을 어찌 모르느냐? 많은 사람들은 아무 거리낌 없이 자신을 다윗의 자손이라고 하는데, 너무나 식견이 없다! 사실 이스라엘의 일은 이방과 전혀 아무런 관련이 없다. 이 둘은 별개의 것이므로 아무런 관계가 없다. 이스라엘의 일은 이스라엘인에게만 해당하는 것으로서 이방인과 아무런 관련이 없으며, 현재 이방에서 하는 사역 역시 이스라엘인과 아무런 관련이 없다. 이방에 대한 것은 지금 말하는 것에 의해 정해진다. 이스라엘에서 한 사역을 이방 사역의 ‘예표’로 삼아서는 안 된다. 만약 그렇다면 너무 구습에 얽매이는 하나님이지 않겠느냐? 이방으로 사역을 확장해서야 이방에 대해 말한 것이나 이방의 결말을 드러낸 것이다. 그러므로 사람들이 예전에 “우리는 다윗의 자손이다”라고 했던 말이나 예수를 다윗의 자손이라고 한 말은 황당한 말이다. 나의 사역은 종류별로 나뉜다. 사슴을 말이라고 하는 것이 아니라 사역의 전후 순서에 따라 사역을 구분한다.

이전:불학무식한 자는 짐승이 아닌가?

다음:너희는 ‘복’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

추천 더보기

  • 제38편

    사람의 본래 속성, 즉 사람의 본래 모습을 봐서는 오늘날까지 ‘버틸’ 수 있는 것이 참으로 쉬운 일이 아니다. 이로써 참으로 하나님의 큰 능력을 알 수 있다. 육의 본질에다 큰 붉은 용에 의해 지금까지 패괴되어 온 것을 감안했을 때, 하나님 영의 인도가 없었다면 사람이…

  • 유일무이한 하나님 자신 8

    하나님은 만물 생명의 근원이다(2) 지난번에 이어 이번에도 같은 주제로 이야기하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다. 지난번에 어떤 주제로 이야기를 했느냐? (‘하나님은 만물 생명의 근원이다’입니다.) ‘하나님은 만물 생명의 근원이다’, 이 주제가 너희와 상관없는 먼 이야기라고 생…

  • 너는 도대체 누구에게 충성하는 사람이냐?

    지금 너희가 살아가고 있는 모든 날들은 하루하루가 중요하며, 너희의 종착지와 운명에도 매우 중요하다. 그러므로 삶을 헛되이 보내지 않도록 지금 가지고 있는 모든 것과 살아가는 매 순간을 소중히 여기면서 시간을 확보하여 최대의 수확을 거두도록 해야 한다. 너희는 내가 왜…

  • 제9편

    사람의 상상 속에는, 하나님은 어디까지나 하나님이고 사람은 어디까지나 사람이기에 하나님은 사람의 언어로 말씀하지 않을 것이고, 사람은 하나님의 언어로 말할 수 없다는 생각이 들어 있다. 또한 사람이 하나님께 바라는 것을 하나님은 식은 죽 먹기로 할 수 있어도 하나님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