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제1부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제93편 말씀

사실이 곧 눈앞에서 성취되고, 모든 것이 다 이미 성취되었다. 나의 사역의 발걸음은 더욱더 빨라져 마치 점화한 로켓이 올라가는 듯하다. 누구도 예상할 수 없고 오직 일이 발생한 후에라야 너희가 나의 말의 참뜻을 깨달을 수 있다. 그 큰 붉은 용의 자손들도 예외가 아니다. 반드시 그것들로 하여금 나의 기묘한 행사를 직접 보게 할 것이다. 네가 나의 행사를 본 후 나를 확신하면 내가 너를 내버려두지 않는다고 여기지 말라. 그렇게 쉽지 않다! 내가 한 말과 내가 결정한 일이면 나는 꼭 응하게 할 것이고 절대 헛되이 되돌아오지 않게 한다. 중국에서 소수의 뭇 장자 외에 자민(子民)은 거의 몇 명이 안 된다. 그러므로 내가 오늘 너희에게(큰 붉은 용의 자손, 나를 가장 심하게 핍박한 자) 분명히 말하는데, 너희는 너무 큰 희망을 품지 말라. 나의 사역의 중점은(창세 이래) 뭇 장자와 중국 외의 몇 개 국가에 있다. 그러므로 나의 뭇 장자가 성장하면 나의 뜻에 이른 것이다(뭇 장자가 완성되기만 하면 모든 것이 다 이루어지는데 그것은 이후의 임무를 다 뭇 장자 몸에 맡기기 때문이다). 현재 이 사람들로 하여금 나의 일부분 기묘한 행사를 보게 하는 것은 단지 큰 붉은 용을 부끄럽게 하기 위한 것에 불과하다. 이 사람들은 전혀 누릴 수 없고 어쩔 수 없이 나를 위해 힘쓰는 것을 낙으로 여기는데, 이것도 부득이한 것이다. 그것은 나에게 나의 행정이 있기 때문인데, 누가 감히 거스르랴?

지금 나는 외국인들이 들어오는 정황을 좀 교통하여 모든 준비를 잘해 나의 이름을 증거하고 그들 위에 서서 그들을 관할하도록(그들 중에서 가장 큰 자도 너희들 중에는 가장 작은 자이기 때문에 “위에 서서 관할한다”로 하였다) 너희로 하여금 미리 알게 한다. 이 사람들이 모두 성령의 계시를 받았는데, 이후에 그들은 약속이나 한 듯이 중국으로 밀려들 것이다. 큰 붉은 용은 이제 어찌할 바를 모르고 극력 대적하려고 한다. 하지만 한 가지를 기억하여라! 나의 경영 계획은 이미 철저히 완성되었으며, 감히 나의 발걸음을 가로막을 물질이 없고 가로막을 사람이 없다. 내가 시시로 너희에게 계시하고 있고 그들도 성령의 인도를 따라 일을 처리하고 있다. 그들은 절대 큰 붉은 용의 결박을 당하지 않을 것이다. 왜냐하면 나에게 있어서 모든 것이 해방과 자유를 얻기 때문이다. 모든 것을 내가 다 타당하게 안배했는데 너희가 준비 사역을 잘하여 가서 그들을 목양하기를 기다리고 있다. 내가 이전에 줄곧 너희에게 말해도 너희는 다수의 사람들이 여전히 반신반의했는데, 지금은 어떠하냐? 너희는 눈이 휘둥그래졌겠지!

이런 것은 다 부차적인 것이다. 가장 주요한 것은 너희가 되도록 빨리 모든 준비 사역을 잘할 수 있는 것이다. 갈팡질팡하지 말라. 역사하는 이는 나이니 그때 가서 나는 친히 나의 사역을 할 것이다. 큰 붉은 용은 이미 나에게 던져져 분신쇄골이 되었다. 다시 말하자면, 나의 영을 이미 모든 장자 이외의 사람 몸에서 거두었다는 것이다(이때는 누가 큰 붉은 용의 자손인지를 더 쉽게 드러낸다). 이 사람들이 이미 나를 위해 힘을 다 썼으니 나는 그들을 내쫓아 무저갱으로 돌아가게 할 것이다(즉 나는 하나도 쓰지 않는다. 지금부터 시작해 나의 장자들을 철저히 나타내는데 내 곁에 있는 자와 나의 쓰임에 합당한 자는 다 장자로 되는 자이다). 나의 장자들은 내가 너희에게 베풀어 준 복을 정식으로 누린다(왜냐하면 내가 혐오하는 모든 사람이 다 이미 정체를 드러냈기 때문이다). 너희들 몸에 이로부터 다시는 나를 대적하는 일이 발생하지 않을 것이고 나에 대해서는 참으로 100% 확신한다(이 한 조목은 오늘에야 완전히 성취되는데 또한 내가 예정한 시간이다). 너희의 마음과 생각 속에서 바란 것은 다 나에 대한 무궁무진한 사랑이고 나에 대한 경외이며 시시로 나를 향해 찬미하고 나를 향해 영광을 돌리며 참으로 나의 사랑의 보살핌과 보호 아래서 살고 셋째 하늘 위에서 사는 것이며 더없이 행복하고 더없이 아름답고 원만한 것이다! 사람이 상상하기 어려운 다른 한 경지―진정한 영계이다!

모든 재앙이 연이어 일어나는데 점점 심해지고 하루하루 형세가 긴장해지는데 이것이야말로 재난의 시작이다. 이후에 더 심한 것은 사람이 상상할 수 없는 것이다. 나의 뭇 아들로 하여금 그것들을 응징하게 하는데, 이것은 나의 행정이고 내가 일찍이 안배해 놓은 것이다. 사람이 본 적이 없는 모든 표적과 기사는 내게서 일어나 연이어 만민(나의 나라 중의 자민을 가리킴)에게 나타난다. 그러나 이것은 머지않은 장래에 발생할 일이니 너희는 조급해하지 말라. 이전에 사람마다 모두 하나님 나라에 들어간다고 말했는데, 그러면 하나님 나라에 들어간다는 것은 어떤 상태이냐? 무엇이 하나님 나라이냐? 바로 하나의 물질적인 성이냐? 너희는 잘못 이해하였다. 하나님 나라는 땅에 있는 것이 아니고 물질적인 하늘에 있는 것도 아니라 사람이 볼 수도 없고 만질 수도 없는 영계이다. 오직 나의 이름을 받아들인 후 나에게 완전히 만들어져 복을 누리는 사람만이 들어갈 수 있다. 이전에 늘 말하던 영계는 하나님 나라의 겉모습이다. 그러나 진정 하나님 나라에 들어간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니 반드시 나의 약속을 받아야 하고 반드시 내가 친히 예정 선택한 사람이어야 한다. 그러므로 영계는 사람이 마음대로 출입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이전에 사람이 이해한 것은 너무 얕아 다만 사람의 관념일 뿐이다. 오직 하나님 나라에 들어가는 사람만이 복을 누릴 수 있다. 그러므로 이 복은 사람에게 있어서 누릴 수 없을 뿐만 아니라 더욱이 보이지도 않는 것이다. 이것은 나의 행정의 마지막 한 조목이다.

이전 말씀:제92편 말씀

다음 말씀:제94편 말씀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