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제1부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제90편 말씀

모든 눈먼 사람은 다 나의 여기서 나가야 하고 잠시라도 존류해서는 안 된다. 왜냐하면 내가 원하는 자는 나를 알 수 있는 자이고 나를 볼 수 있는 자이며 나에게서 모든 것을 얻을 수 있는 자이기 때문이다. 누가 참으로 나에게서 모든 것을 얻을 수 있겠느냐? 이런 사람은 필시 적으며, 이런 사람도 꼭 나의 축복을 받을 것이다. 나는 이 사람들을 사랑한다. 나는 이런 사람을 하나하나 골라내어 나의 유력한 조수로 하려 하고 나의 창현(彰顯)으로 하려 하며 만국만민으로 하여금 이 사람들로 말미암아 쉼없이 나를 찬미하고 끊임없이 나를 향해 환호하게 하려 한다. 시온산아! 그 이긴 깃발을 들어올려 나를 향해 환호하라! 왜냐하면 나는 우주 땅끝을 밟고 산하만물의 각 구석을 두루 다니다가 또 다시 이곳으로 돌아왔으며 나는 공의, 심판, 진노, 불사름을 지니고 있고 더욱이 나의 뭇 장자를 데리고 개선하여 돌아왔으며 내가 증오하는 모든 것, 내가 혐오하는 인ㆍ사ㆍ물(人ㆍ事ㆍ物)이 다 나에 의해 멀리멀리 던져졌으며 나는 이미 이기고 이미 내가 하려는 모든 것을 완성하였기 때문이다. 누가 감히 내가 사역을 완성하지 않았다고 말하랴? 누가 감히 내가 나의 장자를 얻지 못했다고 말하랴? 누가 감히 내가 개선하여 돌아오지 않았다고 말하랴? 틀림없이 사탄의 종류이고 나의 사함을 얻기 어려운 대상이고 소경이고 더러운 귀신이면 나는 가장 증오한다. 나는 이런 것들 몸에서 나의 진노를 나타내고 나의 심판의 전부를 나타내기 시작하려 하며 나의 불사름의 불길이 온 우주 땅끝에서 세차게 타오를 뿐만 아니라 각 구석을 밝게 비추게 하려 하는데, 이것은 나의 행정이다.

나의 말을 깨달은 후 마땅히 나의 말에서 위로를 받아야지 귓전에 스치는 바람으로 삼아서는 안 된다. 날마다 심판의 말씀이 임하는데 너희는 무엇 때문에 그렇게 멍청하고 마비되었느냐? 무엇 때문에 나와 협력하지 않느냐? 설마 지옥에 내려가기를 원한단 말이냐? 이것은 한마디 간단한 말이 아니니 마땅히 적극적인 방면으로부터 터득해야 한다. 눈먼 인류야! 내가 너희를 여러 차례 구원하여 너희를 사탄의 손아귀에서 나오게 하고 형벌 속에서 나와 나의 약속을 받게 하였는데, 너희는 무엇 때문에 나의 마음을 알아주지 않느냐? 이러면 너희로 하여금 구원을 얻을 자가 하나라도 있게 할 수 있느냐? 나의 공의, 위엄, 심판은 사탄에 대해서는 체면을 조금도 봐주지 않지만 너희에 대해서는 구원하기 위한 것이다. 너희는 나의 성품을 더듬지 못하고 내가 일하는 원칙을 모른다. 너희는 내가 일을 함에 있어서 경중을 구분하지 않고 대상을 구분하지 않는다고 여기는데 얼마나 우매한가! 나는 모든 인ㆍ사ㆍ물에 대해 다 꿰뚫어 볼 수 있다. 나는 그의 본질이 도대체 무엇인지 완전히 알고 있다. 다시 말하면 나는 사람 안에 무엇이 있는지를 완전히 꿰뚫어 본다. 나는 그가 음녀인지 아니면 기생인지 다 꿰뚫어 볼 수 있다. 나는 누가 뒤에서 무슨 짓을 하는지 다 알고 있다. 내 앞에서 자신의 자태를 자랑하지 말라, 하나의 역겨운 놈이다! 빨리 내게서 물러가라! 내 이름을 더럽히지 않도록, 나는 이런 사람을 쓰지 않는다! 내 이름을 증거하기는커녕 반작용을 일으키고 가풍을 더럽힌다! 내게 필요 없으므로 빨리 내 집에서 그를 쫓아내라. 나는 일분일초도 용인하지 않는다! 이와 같은 사람들은 아무리 추구해도 헛수고이다. 왜냐하면 내 나라에 있는 사람은 전부 성결하고 더러움이 조금도 없는 자들이기 때문이다. 나의 자민(子民)을 포함해서 내가 필요 없다고 하면 필요 없다. 나의 마음이 돌아서기를 기다리지 말라. 나는 네가 이전에 나를 얼마나 좋게 대했는지를 상관하지 않는다!

내가 날마다 너희에게 심오한 비밀을 밝혀 주는데, 너희는 내가 말하는 방식을 아느냐? 내가 무엇에 따라 나의 심오한 비밀을 밝히는지, 너희는 아느냐? 너희는 내가 시간에 맞춰 너희에게 공급하는 하나님이라고 자주 말하는데, 이런 방면에 대해 너희는 또 어떻게 깨달은 것이냐? 나는 나의 사역의 절차에 따라 나의 심오한 비밀을 너희에게 한 항목씩 나타내고 나의 계획에 따라 더욱이 너희의 실제 분량에 따라 너희에게 공급한다(공급을 언급하는 것은 다 하나님 나라 안의 각 사람을 가리켜 말한 것이다). 내가 말하는 방식은 나의 집안의 사람에 대해 위로와 공급에 심판을 더하는 것이고 사탄에 대해 조금도 체면을 봐주지 않고 전부 불사름과 진노이다. 나는 나의 행정으로써 내가 예정 선택하지 않은 자들을 나의 집에서 하나하나 쫓아낼 것이다. 조급해하지 말라. 나는 다 그들로 하여금 원형을 드러나게 한 다음 무저갱으로 돌아가게 한다. 그렇지 않으면 나는 절대 그만두지 않고 절대 손을 놓지 않는다. 사람이 지옥과 음부를 자주 언급하는데 이 두 단어는 무엇을 가리켜 말한 것인가, 이 두 단어는 어떤 구별이 있느냐? 설마 정말로 음랭하고 흑암한 구석이란 말이냐? 사람의 두뇌는 언제나 나의 경영에 엇나가고 스스로 제멋대로 궁리하면서도 괜찮다고 여긴다! 다 자기의 상상이다. 음부와 지옥은 다 사탄과 악령이 거한 적이 있는 더러운 전을 가리킨다. 다시 말해서, 누가 사탄과 악령에게 점유된 적이 있으면 그가 바로 음부이고 바로 지옥인데 조금도 틀림없다! 무엇 때문에 내가 이전에 내가 더러운 전에 거하지 않는다고 거듭 강조하였지의 원인이 바로 여기에 있다. 내가(하나님 자신) 또한 음부와 지옥에 거할 수 있겠느냐? 터무니없는 것이 아니냐? 내가 여러 번 말했는데도 너희는 여전히 나의 뜻을 깨닫지 못한다. 음부는 지옥보다 더 심각하게 사탄에 의해 타락되었고 음부의 대상으로서는 한 지경에 이르기까지 심각한데 이들과 같은 사람을 나는 전혀 예정하지 않았다. 지옥의 대상으로서는 내가 예정한 후 또 도태시키는 대상이다. 한마디로 말해서, 나는 이 사람들을 하나도 선택하지 않았다.

사람은 흔히 모두 나의 말을 그릇되게 해석하는 재주꾼이다. 만약 내가 조금씩 분명히 지적하지 않고 분명히 말하지 않는다면 너희는 어느 누가 깨달을 수 있겠느냐? 설령 내가 한 말일지라도 너희가 여전히 반신반의하는데, 언급하지 않은 일은 말할 필요도 없다. 현재 각 국가마다 내부로부터 서로 분쟁하기 시작하고 노동자와 지도자, 학생과 선생, 국민과 국가 간부, 등등 사람을 뒤숭숭하게 하는 모든 활동이 먼저 각 국가 내부로부터 개시되는데, 다 나를 위해 힘쓰는 것의 일부분이다. 왜 나를 위해 힘쓰는 것이라고 하느냐? 설마 내가 깨고소해 한단 말이냐? 내가 앉아서 상관하지 않는 것이냐? 절대 이런 것이 아니다! 왜냐하면 이런 것은 다 사탄이 최후의 발악을 하는 것이고 이런 것은 다 부정적인 것으로부터 나의 큰 능력을 두드러지게 하고 나의 기묘한 행사를 두드러지게 하기 위한 것이며 이런 것은 다 나를 증거하는 강력한 증거이자 역시 사탄을 공격하는 무기이기 때문이다. 세계 각국이 서로 영토를 쟁탈하고 권세를 쟁탈할 때 나의 뭇 장자가 나와 함께 왕이 되어 그들을 응징하여 그들로 하여금 이런 열악한 환경 조건하에서 나의 나라가 인간 세상에 철저히 이루어지고 또한 그들이 권력을 다투며 다른 사람을 심판하려고 할 때에 다른 사람에게 심판받고 나의 진노에 불사름당할 줄은 결코 생각지도 못하는데, 얼마나 가련한가! 얼마나 가련한가! 나의 나라가 인간 세상에 이루어지는 것은 얼마나 영광스러운 일인가!

하나의 사람으로서(나의 나라의 자민이든지 아니면 사탄의 후예이든지) 모두 나의 기묘한 행사를 보게 될 것이다. 그렇지 않으면 나는 절대 그만두지 않는다. 설령 네가 기꺼이 나의 심판을 받아들일지라도 오히려 나의 기묘한 행사를 보지 못했다면 안 된다. 반드시 사람마다 마음으로 감복하고 말로도 탄복하고 눈으로도 탄복해야 하며 하나도 쉽게 놓칠 수 없는데 모두 나에게 영광을 돌려야 한다. 설령 큰 붉은 용이라 해도 최종에 나는 그것으로 하여금 일어나 내가 이긴 것으로 인해 나를 찬미하게 할 것인데, 이것은 나의 행정이다. 기억했느냐? 반드시 사람마다 나를 쉼없이 찬미하고 사람마다 나에게 영광을 돌려야 한다!

이전:제89편 말씀

다음:제91편 말씀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