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제1부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제84편 말씀

사람이 나를 알지 못한 탓에 몇 번이나 나의 경영에 엇나가고 나의 계획을 파괴했는지 모른다. 하지만 시종 나의 발걸음의 전진을 가로막를 수도 없다. 나는 지혜로운 하나님이기에 나에게는 무궁무진한 지혜가 있고 나에게는 사람이 투철히 측량할 수 없는 무궁무진한 심오한 비밀이 있다. 태고부터 영원까지 사람은 투철히 헤아릴 수 없고 다 알지도 못한다. 그렇지 않으냐? 나의 매 마디 말에는 나의 지혜가 있을 뿐만 아니라 더욱이 나의 그 감춰진 심오한 비밀도 있다. 나에게 있어서 전부 다 심오한 비밀이고 온몸의 위에서 아래까지 각 부분이 다 심오한 비밀이다. 오늘 너희는 단지 심오한 비밀을 보고 즉 나의 본체를 보았을 뿐이지 결코 이 감춰진 심오한 비밀을 열지 못하였다. 사람은 나의 인도에 따라야만 나의 나라에 들어갈 수 있다. 그렇지 않으면 세상과 함께 멸망되고 함께 잿더미로 될 것이다. 나는 완전하고 완전한 하나님 자신이고 하나님이 자신이다. 이전의 ‘하나님의 창현(彰顯)’이란 그런 논법은 이미 시대에 뒤떨어졌고 낡은 케케묵은 것들이니 현 단계에서는 이미 성립되지 않는다. 너희는 몇 사람이나 분명히 알았느냐? 몇 사람이나 나에 대해 이 정도에까지 확신했느냐? 다 내가 분명히 말하고 명확히 지시해야 한다.

사탄의 나라는 이미 파괴되었고 사탄의 자민(子民)도 곧 나를 위해 힘을 다 쓰게 되면 나의 집에서 잇따라 쫓아낼 것이다. 즉, 이전에 분장하여 갖가지 역을 맡은 자는 오늘 모두 원형을 드러냈는데 모두 나의 나라에서 끊어진다. 너희는 기억하여라! 오늘부터 시작하여 이전을 포함해 나에게 버림받는 자는 모두 연기한 자이고 가짜이다. 단지 나를 위해 한차례 연기했을 뿐인데 다 연기한 후에는 모두 무대에서 내려와야 하였다. 하지만 그 진정한 나의 아들들은 정식으로 나의 나라에 들어가 나의 사랑을 받아들이며 내가 너희를 위해 일찍이 예비해 놓은 복을 누린다. 장자들은 복이 있다! 왜냐하면 너희는 미리 나의 훈련을 받고 오늘 나의 쓰임에 합당하기 때문이다. 내가 전능하신 하나님임을 믿으라. 사람에게 있어서 처리할 수 없는 일은 나에게 있어서 막힘없이 잘 통하고 조금도 논쟁할 여지도 없다. 너희는 아무것도 할 수 없고 나의 장자로 될 자격이 없다고 생각하지 말라. 완전히 자격이 있다! 왜냐하면 모든 일이 다 내가 하는 데에 달렸고 다 내가 온전케 하는 데에 달렸기 때문이다. 현재 왜 너희는 자신이 그런 분량이라고 느껴지느냐? 단지 내가 진정으로 너희를 쓸 때가 되지 않아 큰 인재를 작은 일에 쓸 수 없을 뿐이다. 알겠느냐? 온 우주 세계에서 너희는 하나의 작디작은 중국에만 국한되겠느냐? 다시 말하자면, 온 우주 세계의 사람을 모두 너희 손에 맡겨 목양하고 이끌게 할 것이다. 왜냐하면 너희는 장자이고 뭇형제를 이끄는 것은 너희가 마땅히 해야 할 직책이기 때문이다. 확실히 알라! 나는 전능하신 하나님이다! 나는 또 한 번 강조하겠다. 나는 너희로 하여금 누리게 하며 역사하는 이는 나―성령이 각처에서 역사하고 친히 인도하는 것이다.

이전에는 사람이 나의 구원에 대해 몰랐는데 지금은 분명히 아느냐? 나의 구원은 여러 방면을 포함한다. 한 부류는 일부 사람들에 대해 전혀 예정하지 않은 것인데 즉 나의 은혜를 전혀 누릴 수 없는 것이다. 다른 한 부류는 예정하기 시작한 것인데 먼저 한동안 나의 은혜를 누리게 하지만 한동안 지나 즉 내가 예정한 시간에 내가 그를 도태시키면 그의 목숨이 철저히 끝나는 것이다. 또 한 부류는 바로 내가 예정 선택한, 영원한 복을 누리는 사람이며, 처음부터 끝까지 나의 은혜를 누리는데, 나를 받아들이기 전후에 받은 고난, 나를 받아들인 후에 얻은 깨우침과 빛 비춤을 포함한다. 이후로는 복을 누리기 시작하고 즉 내가 이 사람들을 철저히 구원하는 것은 나의 큰 공을 이룬 가장 뚜렷한 표현이다. 그러면 복은 또 무엇을 가리키느냐? 내가 묻겠는데 너희는 무엇을 가장 하고 싶으냐? 무엇을 가장 혐오하느냐? 너희는 무엇을 얻기를 가장 희망하느냐? 이전에 너희가 고통을 받고 고난을 받은 것은 다 나를 얻기 위해서였고 생명이 자라나기 위해서였는데, 그런 것은 다 은혜의 일부분이다. 복은 이후에 너희들 몸에 너희가 혐오하는 그런 것들이 더는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을 가리킨다. 다시 말하자면 너희의 실제 생활 속에 이런 것들이 더는 존재하지 않고 완전히 너희들 눈앞에서 제거한다는 것이다. 즉, 가정, 직업, 아내, 남편, 자식, 친척과 옛 친구, 너희가 날마다 싫어하는 하루 세 끼도 제거하고(시간의 제한을 받지 않고 철저히 육체 속에서 나오는 것을 가리킨다. 영 안에서 배부름을 얻어야만 너의 몸을 유지할 수 있는데 몸을 가리키지 육체를 가리키지 않는다. 완전히 자유롭게 초탈하는데 이것은 하나님이 창세 이래 나타내는 가장 크고 가장 뚜렷한 표적과 기사이다.) 너희들 몸에서 모든 흙의 성분을 제거하면 완전히 성결하고 흠없는 영체이고 우주 땅끝을 두루 다니며 사람을 귀찮게 하는 그런 씻고 헹구는 것도 이로부터 제거하여 오로지 너희로 하여금 마음껏 누리게만 한다. 너희의 생각 가운데는 이후부터 다시는 혼인이 없고(나는 시대를 끝마치는 것이지 세계를 창조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따라서 여자에게 가장 고통스러운 해산의 고통이 없게 된다. 이후에 너희는 일하지도 노동하지도 않고 완전히 나의 사랑의 품속에 잠겨 너희에게 베풀어 준 복 가운데서 누리게 된다. 이것은 절대적이다. 복을 누림과 동시에 은혜 또한 여전히 너희를 따른다. 내가 너희를 위해 예비한 것 즉, 세계 각국의 진기한 보물을 모두 너희에게 줄 것이다. 너희가 지금은 전혀 상상할 수 없고 상상하기도 어려운데, 사람이 지금까지 누려 본 적이 없는 것이다. 이런 복이 너희에게 임할 때에 너희는 모두 끝없이 마음껏 즐길 것이다. 그러나 모두가 나의 큰 능력이고 나의 행사이며 나의 공의이고 더욱이 나의 위엄임을 잊지 말라(나는 은총을 베풀어 주고 싶은 자에게 베풀어 주고 긍휼히 여기고 싶은 자에게 긍휼히 여긴다). 그때에는 너희의 부모가 없고 혈육 관계도 조금도 없으며 모두가 내가 사랑하는 자이고 나의 사랑하는 아들이다. 그로부터 다시는 누가 감히 너희를 억압하지 못한다. 너희가 성장하여 어른이 될 때이고 너희가 철장(鐵杖)으로 만국을 다스릴 때이다! 누가 감히 나의 사랑하는 아들을 가로막으랴? 누가 감히 나의 사랑하는 아들을 공격하랴? 모두 아버지가 영광을 받음으로 말미암아 나의 사랑하는 아들을 경외해야 한다. 사람이 상상하기 어려운 모든 것들이 너희들 눈앞에 나타날 것인데, 아무리 취해도 끝이 없고 아무리 써도 없어지지 않고 무궁무진하다. 머지않은 장래에 너희는 절대로 땡볕의 내리쬠을 받지 않고 절대로 무더위의 고통과 추위의 벌도 받지 않으며 비, 눈, 바람도 너희에게 닥치지 않는다. 그것은 내가 너희를 사랑하고 완전히 내가 사랑하는 세계이기 때문이다. 너희가 요구하는 것이면 내가 반드시 베풀어 주고 너희에게 필요한 것이면 내가 다 예비해 주는데, 누가 감히 나를 공의롭지 못하다고 말할 수 있겠느냐? 나는 즉시 너를 격살할 것이다. 왜냐하면 나는 나의 진노가 영원까지 존재하고(악한 자에 대하여) 내가 조금도 느슨하게 하지 않지만 나의 사랑도 영원까지 길이 남고(사랑하는 아들에 대하여) 내가 조금도 줄이지 않는다고 말한 적이 있기 때문이다.

오늘 나의 말이 심판이라고 듣는 자는 모두 내적 상태가 이상한 사람이다. 하지만 그가 발견할 때는 성령이 이미 그를 버렸다. 온 우주 세계에서, 너희들 가운데서 장자를 선택하지만 뭇 아들과 자민은 너희들 가운데 소부분만 차지한다. 나의 중점은 온 우주 세계이다. 다시 말하자면 뭇 아들과 자민을 선택하는 것은 세계 각국에서이다. 알겠느냐? 왜 장자로서는 빨리빨리 자라나 그 외국인들을 목양하라고 거듭 강조하는지? 내 말의 참뜻을 깨달았느냐? 중국은 나의 저주를 받은 국가이고 나를 가장 심하게 핍박하기 때문에 나는 중국을 가장 혐오한다. 마땅히 알아야 한다! 나와 나의 장자는 하늘에 속하는데 우주인이지 어느 국가에 속하는 것이 아니다. 사람의 관념을 안고 놓지 않아서는 안 된다! 왜냐하면 나의 본체를 이미 너희에게 나타냈기 때문이다. 모든 것이 다 나에게 달렸다. 나의 말을 기억했느냐? 무엇 때문에 너희들 가운데 인원수가 점점 적어지고 또한 인원이 점점 완벽해진다고 말하느냐? 왜냐하면 나의 구원의 은혜는 이미 점차 우주 세계로 방향을 바꾸었기 때문이다. 현재 떠나가는 자 즉 나의 이름을 받아들인 자는 모두 장자를 온전케 하는 것을 위해 힘쓰는 것이다. 알겠느냐? 무엇 때문에 내가 모두 나의 아들을 위해 힘쓰는 것이라고 말하는지? 오늘 진정 알았겠지! 확실히 매우 드물어 몇 명이 안 된다. 하지만 그 사람들도 나의 아들을 따르면서 적지 않은 덕을 보았고 나의 적지 않은 은혜를 누렸다. 그러므로 나는 내가 마지막으로 한 번 인류를 구원한다고 말하는데, 이제는 그중의 참뜻을 알았겠지! 누가 나를 대적하면 나는 그를 호되게 형벌하고, 누가 나를 옹호하면 나는 그에게로 향한다. 나는 시종 위엄 있고 공의로운 하나님이기에 모든 것을 다 너희에게 나타낼 것이다. 내가 일을 함에는 빠르고도 기묘하여 곧 사람이 상상할 수 없는 기사가 발생할 것이다. 내가 말하는 것은 즉시이고 금방이다. 알겠느냐? 빨리빨리 생명 진입을 추구하여라! 나의 사랑하는 아들, 모든 것이 다 너희를 위해 있고 다 너희를 위해 존재한다.

이전:제83편 말씀

다음:제85편 말씀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