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편

교회를 건축하는 것은 확실히 쉽지 않은 일이다! 내가 한결같은 마음으로 교회를 건축하려 하면, 사탄 또한 온 힘을 다해 허물려 한다. 건축되고 싶다면 반드시 이상(異象)이 있어야 하고, 나를 의지해 살면서 그리스도를 증거하고 높여야 하며, 내게 충성해야 한다. 또한, 어떠한 이유도 따지지 않고 무조건적으로 순종하며, 모든 시련을 견디고, 나에게서 비롯된 모든 것을 받아들여야 한다. 성령이 인도하는 대로 따르고, 영적으로 예민하고 분별력이 있어야 하며, 사람을 알아 맹목적으로 다른 사람을 따르지 말아야 한다. 또한 시시각각 영안(靈眼)을 밝게 하여 모든 것을 확실히 분별해야 한다. 마음과 뜻이 하나 되어 나를 위해 굳게 서서 증거하고, 사탄과 끝까지 결전을 벌이며, 건축하면서 싸운다면, 내가 너희 가운데 함께하며 너희의 견고한 요새이자 피난처가 될 것이다.

무엇보다 먼저 자기 자신을 정결케 하여 변화한 사람이 되어야 한다. 성품이 안정적이고, 어떤 환경에서든 늘 나에게 의지해 살아야 하며, 가정은 물론 어디에 있든 사람과 일, 사물에 흔들리지 말아야 한다. 주관을 갖고 변함없이 그리스도를 살아 내면서 하나님 자신을 나타내야 한다. 또한, 정상적으로 자신의 역할과 본분을 다해야 한다. 이는 하루 이틀 행하고 끝나는 것이 아니라 계속 유지해 나가야 하는 일이다. 나와 한마음 한뜻이 되고 전체를 고려하는 한편, 그리스도를 나타내야 한다. 또한, 협력하여 섬기고, 성령 역사의 발걸음을 따라 성령의 구원 방식 안으로 들어가며, 자신을 비우고 순수하게 마음을 털어놓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 형제자매 간에 정상적으로 교제하고 왕래하며, 영 안에서 행하고, 서로 사랑하면서 좋은 점은 취하고 부족한 점은 보완해야 한다. 교회에서 건축되기를 추구해야만 진정으로 하나님나라에 분깃이 있을 것이다.

이전: 제17편

다음: 제19편

어떻게 해야 죄성을 이기고 회개하고 또 죄짓는 상태에서 살지 않을 수 있을까요? 저희에게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 말씀에서 그 길을 찾아 드리겠습니다.

관련 콘텐츠

제37편

지금까지 내 모든 사역, 즉 각 단계 사역에는 그에 적합한 나의 사역 방식이 있었다. 이런 이유로 내가 사랑하는 사람은 갈수록 깨끗해지고 내가 쓰기에 합당해졌다. 하지만 ‘불행히도’ 이런 이유 때문에 내 사역 방식이 다양해질수록 사람 수는...

하나님의 사역과 사람의 사역

사람의 사역에서 성령의 역사는 얼마만 한 부분을 차지하고, 사람의 체험은 얼마만 한 부분을 차지하느냐? 사람은 아직까지도 이 문제에 대해 모른다고 할 수 있다. 사람은 성령이 역사하는 원칙에 대해 알지 못하기 때문이다. 내가 말하는 사람의 사역이란...

하나님은 사람과 함께 안식에 들어갈 것이다

처음에 하나님은 안식 가운데 있었다. 그때 땅에는 인류도 만물도 없었으며, 하나님은 그 어떤 사역도 행하지 않았다. 인류가 생겨나고 또 패괴된 뒤에야 하나님은 경영 사역을 시작했다. 그때부터 하나님은 더 이상 안식하지 않고 인류 가운데서 바쁜 나날을...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