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9 어둠과 억압 속에서 일어나리

1

잔혹한 체포와 박해로 사탄의 몰골 똑똑히 보았네.

환난과 시련 겪으니 하나님 말씀 더욱 소중하네.

하나님 육신으로 나타나셨으니 기꺼이 그분 따르리.

나 사탄 증오하고 하나님 따르리.

마왕이 다스리는 땅에서 하나님 믿기 어렵네.

나 하나님 사랑하는 마음으로 아름다운 그분 음성 전파하리.

하나님 영화롭게 하고 증거하며 끝까지 충성하리.

하나님이 어떻게 시련, 연단하시든 굳게 서 하나님 만족게 하리.

2

사탄이 뒤쫓으니 평안히 지낼 곳 없네.

하나님 믿고 경배하는 건 당연한 것.

하나님 사랑하는 길 택했으니 끝까지 충성하리.

마왕의 계략 악랄하고 비열하네.

악마의 몰골 분명히 보았으니 그리스도를 더더욱 사랑하네.

결코 사탄에게 굴복해 무가치하게 살지 않으리.

모든 고통 견디고 어둔 밤 이겨 내며 이긴 간증을 하여

사탄에게 치욕 안기고 하나님 마음 위로하리.

나 하나님 사랑하는 마음으로 아름다운 그분 음성 전파하리.

하나님 영화롭게 하고 증거하며 끝까지 충성하리.

하나님이 어떻게 시련, 연단하시든 굳게 서 하나님 만족게 하리.

3

공의가 동트기 전 밤에 나타났네.

악마가 최후의 발악을 하며 하나님 위해 힘쓰네.

하나님이 이긴 자 만들고 영광 얻으셨네.

나 하나님 지혜 보고 공의 찬양하네.

그분 사랑 누렸으니 그분 마음 헤아려야 하네.

모든 것 바치고 전력 다해 하나님께 보답하리.

나 하나님 사랑하는 마음으로 아름다운 그분 음성 전파하리.

하나님 영화롭게 하고 증거하며 끝까지 충성하리.

하나님이 어떻게 시련, 연단하시든 굳게 서 하나님 만족게 하리.

이전: 178 이별할 때

다음: 180 목숨 바쳐 충성심으로 하나님 따르리

어떻게 해야 죄성을 이기고 회개하고 또 죄짓는 상태에서 살지 않을 수 있을까요? 저희에게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 말씀에서 그 길을 찾아 드리겠습니다.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