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경 없는 인권’의 윌리 포트레 대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난민 신청자들을 의도적으로 곤경에 빠뜨리는 한국 정부 규탄!

2017.12.30

윌리 포트레 대표: 한국은 모든 유럽 연합의 회원국이나 미국처럼 또 많은 다른 나라들처럼 민주주의 국가입니다. 그러므로 그들은 국제법을 준수해야 합니다. 그들은 많은 국제 조약에 사인하고 비준했어요.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150명 신자들을 절대 중국으로 송환해서는 안 됩니다. 저는 그들이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상황에 대한 자료와 알려져 있는 내용을 고의적으로 보지도 듣지도 않으려 한다고 생각해요. 우리는 이미 한국 정부에 메시지를 보냈죠. “그들을 중국으로 돌려보내지 마세요. 그것은 감옥으로 보내는 것이고 그들은 죽게 될지도 모릅니다.”라고요.

신앙생활에서 어려움이 생기면 언제든 연락 주세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인터뷰: ‘피랍ㆍ탈북 인권연대’의 도희윤 대표

중국 공산당이 정권을 잡으면서부터 종교 신앙을 탄압하고, 가정교회(지하교회) 뿌리 뽑기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는 사실은 누구나 다 알고 있다. 그들은 그중에서도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를 유난히 더 심하게 탄압하고 있다. 이에 많은 크리스천들이 쫓겨...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