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6 매일 하나님과 함께하고 싶어요

1

웃음 띤 얼굴로 손 흔들며 떠나시던 하나님의 그 모습.

눈물을 머금고 당신을 보내드렸죠.

많은 교회가 당신을 원하니 차마 붙잡지 못하고

당신의 부탁을 가슴에 새겼습니다.

나 연약해질 때 하나님의 희생을 생각해요.

진실한 사랑과 능력의 말씀으로

나를 격려해 주시니 죄스러운 마음뿐이에요.

이런 모습의 나 당신 앞에 설 자격 없네요.

2

나 하나님 사랑 떠올릴 때면 격려받아요.

본분을 다해 그 사랑에 보답하고 싶지만

제 분량이 너무 작네요.

언제쯤 자라 하나님을 증거하고 섬길 수 있을까요?

생명이 빨리 자라도록 하나님 말씀 실천할게요.

당신 곁에 머물며 하고 픈 말 많고 많아요.

함께했던 그 시절, 정말 행복했었죠.

자신을 낮춰 이 땅에 오셔서

진리와 생명 주신 하나님, 당신을 사모합니다.

매일 당신과 함께하고 싶어요.

이전: 135 하나님을 사모합니다

다음: 137 영원히 하나님을 사랑할래요

어떻게 해야 죄성을 이기고 회개하고 또 죄짓는 상태에서 살지 않을 수 있을까요? 저희에게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 말씀에서 그 길을 찾아 드리겠습니다.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