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하나님의 이름은 영원히 바뀌지 않는다고 할 수 있는가

1 하나님의 이름이 바뀌지 않는다고 말하는 사람이 있다. 그렇다면 어째서 여호와의 이름이 예수로 바뀌었겠느냐? 메시야가 올 것이라고 했는데 어째서 예수라는 이름을 가진 이가 왔겠느냐? 하나님의 이름이 왜 바뀌게 되었느냐? 이는 이미 했던 사역이 아니냐? 그런데 하나님이 오늘날 새로운 사역을 하면 안 된단 말이냐? 과거의 사역도 바뀌었다. 여호와의 사역은 예수가 이어 갔건만, 예수의 사역은 또, 다른 사역으로 이어질 수 없겠느냐? 여호와의 이름이 예수로 바뀔 수 있으면 예수의 이름도 바뀔 수 있지 않겠느냐? 이것은 놀라운 일이 아니다. 다만 사람의 머리가 너무 단순한 탓에 그렇게 느낄 뿐이다.

2 하나님은 어디까지나 하나님이다. 그의 사역이 어떻게 변하든, 그의 이름이 어떻게 변하든, 그의 성품과 지혜는 영원히 변치 않는다. 하나님은 반드시 예수라는 이름으로 불려야 된다고 생각한다면, 네 식견이 부족한 것이다. 너는 예수라는 이름이 영원한 하나님의 이름이며 하나님은 언제까지나 변함없이 예수로 불릴 것이라고 장담할 수 있느냐? ‘예수’라는 이름이 율법시대도 끝내고 마지막 시대도 끝내는 이름이라고 장담할 수 있느냐? 예수의 은혜가 시대를 끝낼 수 있다고 그 누가 말할 수 있겠느냐? 하나님은 어디까지나 하나님이다. 그의 사역이 어떻게 변하든, 그의 이름이 어떻게 변하든, 그의 성품과 지혜는 영원히 변치 않는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을 ‘관념’으로 규정한 사람이 어찌 하나님의 ‘계시’를 받을 수 있겠는가?> 중에서

이전:하나님을 모르는 사람은 하나님을 대적하는 사람이다

다음:하나님이 사람을 정죄하는 근거

추천 더보기

  •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나 여전히 방황하고 죄 속에서 발버둥 치며 희망 없이 살았으리.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나 마귀에게 짓밟혀 죄악의 낙을 누리며 인생의 길 몰랐으리. 긍휼 베푸신 전능하신 하나님, 그의 부르심 듣고 보좌 앞으로 들림 받았네. 매일 말씀 먹고 마…

  • 너희는 진리를 받아들이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

    1. 예수의 재림은 진리를 받아들이는 사람에게는 큰 구원이고, 진리를 받아들이지 못하는 사람에게는 정죄받는 증거가 된다. 너희는 자신의 길을 선택해야 한다. 성령을 모독하거나 진리를 저버리지 말고, 무지하고 교만한 사람이 되지 말며, 성령의 인도에 순복해야 한다. 성령…

  • 참으로 나타난 창조주의 권세

    인류와 만물의 운명은 창조주의 주재와 연관되고, 창조주의 지배와 갈라놓을 수 없는 관계이다. 인류와 만물의 운명이 어떠할지는 창조주의 권세와 뗄 수 없는 연관이 있다. 인류는 만물의 법칙에서 창조주의 주재를 깨닫고 만물의 생존 법칙에서 창조주의 주관을 보았고, 만물의 …

  • 하나님이 주신 마지막 약속

    1. 인류가 땅에서 참된 삶을 살게 될 때, 모든 사탄 세력은 결박된다. 사람은 땅에서 홀가분하게 살며, 지금처럼 복잡하지 않을 것이다. 사람, 가족, 사회의 관계는 너무 복잡하고 고통스럽다. 그러나 완전히 정복되면, 사람의 마음과 생각은 바뀌게 된다. 완전히 정복되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