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패괴된 인류는 하나님을 대표할 수 없다

1 사탄의 모든 행위는 사람에게서 나타난다. 지금 사람의 모든 행위는 다 사탄의 발현이므로 하나님을 대변할 수 없다. 사람이 바로 사탄의 화신이라 사람의 성품은 하나님의 성품을 대표할 수 없다. 어떤 사람은 성격이 좋아 하나님이 그의 성격을 통해 일을 하면, 그 사람은 성령의 지배를 받아 일을 하는 것이다. 그렇다고 그의 성품이 하나님의 성품을 대표할 수는 없다. 하나님이 그 사람에게 행한 것은 상황에 맞게 사용하고, 도구로 쓴 것일 뿐이다. 역대 선지자든 하나님이 쓰는 사람이든 하나님을 직접 대표할 수 있는 사람은 없다.

2 직접 하나님에게서 온 것은 다 긍정적인 것이다. 하지만 사람의 성품은 모두 사탄의 가공을 거친 것이므로 하나님을 대변할 수 없다. 오직 성육신 하나님의 사랑과 고난받는 의지, 공의, 순종 그리고 낮춤과 감춤만이 다 하나님을 직접 대변하는 것이다. 이것은 그가 올 때 죄성이 없었으며, 직접 하나님으로부터 왔고 사탄의 가공을 거치지 않았기 때문이다. 예수는 단지 죄 있는 몸의 형상만 있을 뿐, 결코 죄를 대변하는 것은 아니다. 그러므로 그의 모든 행사, 일언일행, 나아가 십자가에 못 박히는 사역을 이루기 전까지의 모든 것은 직접 하나님을 대변하는 것이다.

후렴: 예수의 예로 충분히 증명된 것이 있다. 죄성을 지닌 존재는 모두 하나님을 대변할 수 없으며, 사람의 ‘죄’의 부분은 사탄을 대변한다. 다시 말해, 죄는 하나님을 대변할 수 없으며 하나님은 전혀 죄가 없다는 말이다. 사람에게서 행하는 성령의 사역 부분도 성령의 지배라고 할 수 있을 뿐, 하나님을 대신해 사역하는 것이라고는 할 수 없다. 하지만 사람을 놓고 말했을 때, 사람의 죄와 성품은 다 하나님을 대변하지 않는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패괴된 사람은 하나님을 대표할 수 없다> 중에서

이전:사람의 원래 신분과 가치

다음:믿음 뒤에 숨겨진 비열한 본심

추천 더보기

  • 사람을 향한 하나님 사랑이 얼마나 중요한가

    1 성경 속의 한 장면 ‘아담에 대한 하나님의 당부’는 감동적이고 따뜻하다. 그림에 하나님과 사람만 담겨 있지만, 그 관계는 너무나 친밀하고 사람의 부러움을 자아낸다. 2 넘치는 하나님의 사랑, 값없이 사람에게 주어진다. 순진무구하고 얽매일 근심이 없는 사람은 하나님…

  • 내 마음 당신께 드리리

    1. 사계절 내내 함께해 주시는 하나님, 외로움 서려 있는 당신 얼굴 보니 가슴이 아려 오네요. 심오한 말씀 앞에서도 깨닫지 못하고, 당신의 외로움과 슬픔 살피지 못했어요. 실망과 상처만 안겨 드리다 당신의 책망에 겨우 깨달았어요. 당신께 기대기만 하면서 짐을 덜어드리…

  • 사람에게 참된 믿음이 있기를 바라시는 하나님

    1 하나님은 사람에게 엄격하게 요구해 왔다. 너의 충성에 조건이 있거나 속셈이 있다면, 하나님은 그 마음을 받지 않을 것이다. 사람이 속셈 가지고 기만하거나 조건을 내밀며 협박하는 것을 하나님은 혐오한다. 하나님은 사람이 변치 않는 마음으로 한결같이 충성하길 바라고, …

  • 놓친 시간은 돌아오지 않으리

    1 형제여, 깨어나라! 자매여, 깨어나라! 하나님 날은 지체되지 않으니, 시간 잡아야 생명 구하네! 그때가 멀지 않네! 대학 시험은 떨어져도 다시 공부하면 되지만, 하나님 날은 지체되지 않으니 깨어 있으라! 하나님을 믿으라! 너의 구세주, 전능자를! 놓친 시간은 돌아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