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5 하나님은 나의 생명

1

창백한 얼굴 헝클어진 머리

외롭고 초라했던 내 모습

당신 앞에 있으나 낯설고 멀게 느껴지네

부드럽고 영광스런 얼굴에 존엄 비치네

아름답고도 따뜻한 그 마음

설명할 수 없는 무한함

세상 그 무엇도 당신의 행사 설명 못 하네

추운 밤 당신의 따뜻함 느끼네

나 새롭게 태어나 새로운 인생 맞이하고

삶엔 활력이 가득하네

2

생명의 숨결을 주시고

말씀으로 내 마음 채워주셨으니

진심으로 감사드리네

날 새롭게 하신 하나님

당신의 모든 것 소중해

어떤 것과도 바꿀 수 없어

멀고 험한 길도 포기는 없네

이는 내 마음속 비밀

당신과 함께하며 당신 소중함 깨달았네

세상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다네

내 유일한 하나님

이전: 184 사랑의 맹세 되찾으리

다음: 186 탕자 뉘우침의 노래

어떻게 해야 죄성을 이기고 회개하고 또 죄짓는 상태에서 살지 않을 수 있을까요? 저희에게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 말씀에서 그 길을 찾아 드리겠습니다.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