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7 하나님의 큰 베풂

1

말세에 성육신하신 하나님

세상에서 자신을 낮추고 감추시네

진리 선포해 사람을 구원하며

모든 심혈 쏟고도 아무 원망 없으시네

자애로운 어머니 같은 마음이지만 냉대받고

많은 걸 베푸셔도

그 누가 웃는 얼굴로 영접했던가

인류를 구원하려 애태우셔도

사람은 왜 하나님 마음 모를까

2

하나님은 말씀으로 날 부르고

보좌 앞으로 오게 하셨네

어리석고 부족할 때 깨우쳐 주시고

슬퍼하고 연약할 때 위로해 주시네

교만하고 거역할 때

심판과 형벌로 징계하시고

패괴 성품 정결케 될 때까지

날 떠난 적 없으시네

하나님이 너무나 많은 사랑

베푸신 것 보았고

온몸과 마음 바쳐

하나님 흡족게 하길 원하네

3

우리와 함께 생활하며

환난과 기쁨 함께 나누시네

하나님나라의 길로 인도하시니

하나님의 큰 사랑 느끼네

곧 시온으로 돌아가시니

함께한 시간 너무 짧아 탄식하네

아쉬움과 슬픔으로 가득한 마음

다시 뵐 날 언제일까

하나님 은혜 돌이켜 보니

어느 것 하나 잊기 어렵네

친절하고 존경스러우며

사랑스러운 하나님

하나님의 큰 사랑 마음에 새기며

언제든 하나님을 굳건히 따르겠네

평생 하나님을 사랑하고

그 사랑에 보답하겠네

이전: 276 하나님이 가장 좋네

다음: 278 하나님의 사랑 영원히 찬양받으리

어떻게 해야 죄성을 이기고 회개하고 또 죄짓는 상태에서 살지 않을 수 있을까요? 저희에게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 말씀에서 그 길을 찾아 드리겠습니다.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