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처를 안고 사람을 사랑하는 하나님

1

성육신 하나님은 많은 이의

비웃음과 모욕, 판단, 정죄를 겪었고

또 악마의 추적과

종교계의 저버림, 적대를 마주했네

그 마음에 난 상처는

누구도 치유할 수 없는 것

그는 크나큰 인내로

패괴된 인류를 구원하고

상처를 안고 사람을 사랑하네

이것은 가장 고통스러운 사역이네

인류의 악독함과 대적, 정죄와 비방

모함과 핍박, 그리고 체포와 살육으로

하나님의 육신은 큰 위험을 감수하며

이 사역을 하게 되었네

그 고통을 누가 이해할까?

또 누가 그를 위로할 수 있을까?

2

예수가 땅에서 33년 반을 살다가

십자가에 못 박혀 죽음에서 부활하고

인류에게 40일간 나타난 후에야 해탈했고

인류와 함께 사는 고통의 세월을 끝냈네

하지만 하나님은 여전히

인류의 종착지에 대한 걱정으로

같은 고통을 받고 있네

그 고통은 누구도 이해할 수 없고

감당할 수 없는 것

성육신 사역이 보여 준 것은

처음부터 끝까지 전부 하나님의 사랑이었네

그가 행한 사역의 본질이 바로 사랑이네

그는 인류를 위해 모든 것, 전부를 헌신했네

─<그리스도의 좌담 기록ㆍ인류에 대한 하나님의 진실한 사랑> 중에서

이전 : 인류에 대한 하나님의 무한한 사랑

다음 : 1034 그리스도의 본질은 사랑이다

신앙생활에서 어려움이 생기면 언제든 연락 주세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