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 영화<막차에 오르다> 어느 목사가 주님의 재림을 맞이한 진실한 이야기 (예고편)

2354 |2015.11.29

본편 보기

천펑(陳鹏)은 열심히 교회를 이끌고 신도들을 보살피고, 열정적으로 주의 일을 해 온 가정 교회의 목사다. 하지만, 언젠가부터 교회는 점점 식어가기 시작했다. 교인들은 소심해지고 나약해지며 예배에 오는 것조차 소극적이었다. 게다가 목사인 본인도 영적으로 막막하고 메말라갔으며, 주님의 얼굴을 찾을 수 없었다. 게다가 설교할 주제를 찾기도 힘들었다. 그래도 교회의 부흥을 위해 무엇이라도 해야겠다고 생각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지만 상황은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그로 인해, 힘들고 괴로워하고 있을 때, 오랜만에 옛 동역자가 찾아와 예배 참석을 권한다. 그곳에서 천펑은 교회가 황폐한 원인을 찾게 되고, 생수의 공급원을 찾게 되는데⋯

[동방번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는 예수님의 재림—말세의 그리스도 ‘전능하신 하나님’의 중국에서의 역사로 말미암아 탄생된 것이지 사람이 세운 것이 아닙니다. 그리스도는 곧 진리, 길, 생명이십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읽어보면 하나님께서 이미 나타나셨음을 알게 됩니다.

[알림:본 영상물은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에서 비영리 목적으로 자체 제작한 내용이므로 청중이나 관중 또는 제3자로부터 어떤 명목으로든지 반대급부를 받지 않습니다. 자유자재로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단, 개인이나 단체를 불문하고 저희 교회의 허락없이 본 영상물을 유통, 사용, 편집, 왜곡하실 경우 책임을 지게 되오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펴기
구원받고 천국에 가기 위한 필수적인 진리를 아시나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댓글을 남겨주세요

공유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