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의 하나님 말씀 <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 제43편>(발췌문 67)

나는 내 행사를 하늘 가득히 나타내어 땅의 모든 것이 내 권세 아래 쓰러지게 하고, 나의 ‘세계 통일’ 계획을 실현할 것이다. 나는 이 염원을 이루어 사람이 땅에서 더는 이리저리 ‘유랑’하지 않고 하루빨리 적합한 종착지가 있게 할 것이다. 나는 모든 면에서 인류를 생각하고 있다. 전 인류가 하루빨리 평온하고 행복한 땅에서 생활하도록, 전 인류의 삶이 더 이상 처량하지 않도록, 또한 이 땅에서 내 계획이 허사로 돌아가지 않도록 말이다. 사람이 존재함으로 말미암아 나는 땅에 나의 나라를 세울 것이다. 땅은 내 영광이 나타나는 곳 중 하나이기 때문이다. 하늘 위에서는 나의 성을 정비하여 하늘 위아래를 새롭게 탈바꿈시킬 것이다. 나는 하늘 위아래의 모든 것을 하나로 이어 땅의 만물을 하늘의 모든 것과 연결할 것이다. 이것이 나의 계획이자 마지막 시대에 이루고자 하는 일이다. 나의 이 사역에 그 누구도 끼어들지 말라! 이방에서 하는 나의 사역을 확장하는 것은 내가 땅에서 하는 마지막 사역이다. 아무도 내가 하려는 일을 짐작하지 못하므로 사람은 미망에 빠졌다. 내가 땅에서 하는 사역이 바쁘다 보니 사람은 기회를 틈타 ‘장난치기’ 시작한다. 사람이 기회를 틈타 제멋대로 하지 못하도록 나는 먼저 사람을 내 형벌 속에 두어 불 못의 ‘훈련’을 받게 한다. 이것은 내 사역의 순서이다. 나는 불 못의 ‘세력’을 빌려 이 단계의 사역을 이룰 것이다. 그렇지 않으면 내 사역을 전개하기 힘들다. 나는 전 우주의 사람이 내 보좌 앞에 돌아와 복종하게 만들 것이다. 나는 심판을 통해 유형을 나누고, 그 유형을 통해 각기 부류대로 나누고, 이로써 자기 족속에 귀속시켜 모든 사람이 다시는 나를 거역하지 못하게 할 것이다. 내가 말한 유형의 이름대로 가지런히 정렬할 것이니 아무도 마음대로 이동하지 못한다! 나는 전 우주 위아래서 새로운 일을 했다. 전 우주 위아래의 사람은 나의 갑작스러운 출현에 눈이 휘둥그레졌고, 내가 공개적으로 나타남으로 인해 시야가 트였다. 오늘날이 바로 이렇지 않으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 중에서

온 우주 위아래에서 새 사역을 한 하나님

1. 하나님은 궁창을 그의 행사로 가득 채워 그의 권세 아래 만물을 쓰러지게 하리. 그의 ‘세계 통일’ 계획을 이루어 사람이 더는 ‘방랑’치 않고, 적합한 종착지 찾게 하리. 온 우주 위아래에서 하나님 새 사역 행하니 그의 갑작스러운 나타남에 모두가 크게 놀라고, 온 우주 사람들이 그의 공개적인 나타남에 시야가 트였도다. 오늘날이 이와 같지 않은가?

2. 하나님은 세심한 배려로 인류를 처량함 없이 곧 평화와 행복의 땅에 살게 하고 그의 계획 이루리. 사람이 존재하므로 땅에 그의 나라 세우리. 땅은 그의 영광 나타나는 곳 중 하나이기에. 온 우주 위아래에서 하나님 새 사역 행하니 그의 갑작스러운 나타남에 모두가 크게 놀라고, 온 우주 사람들이 그의 공개적인 나타남에 시야가 트였도다. 오늘날이 이와 같지 않은가? 하나님은 하늘 성을 정비해 하늘 위아래를 새롭게 하리. 땅의 만물, 하늘의 모든 것을 하나로 연결하리. 그의 사역(이는 말세에 이룰 하나님의 계획이니) 누구도 이 사역 방해치 말라!

3. 하나님은 온 우주 사람이 보좌 앞에 복종하게 하리. 심판과 분류로 자신의 족속에 귀속시키리. 이로써 사람은 패역을 멈추고 유형대로 정렬되리니 맘대로 움직이지 못하리. 온 우주 위아래에서 하나님 새 사역 행하니 그의 갑작스러운 나타남에 모두가 크게 놀라고, 온 우주 사람들이 그의 공개적인 나타남에 시야가 트였도다. 오늘날이 이와 같지 않은가?

―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구원받고 천국에 가기 위한 필수적인 진리를 아시나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매일의 하나님 말씀 <사역과 진입 7>(발췌문 194)

사람은 오늘날에 이르러서야 자신에게 부족한 것이 비단 영적 생명의 공급과 하나님을 아는 체험에 그치지 않으며, 더 큰 결핍은 성품의 변화임을 깨달았다. 사람은 인류의 역사와 고대 문화를 전혀 알지 못하기에 하나님의 사역에 대해서도 무지하다. 사람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