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투 ― 마음의 고질병

2017.12.2

광시좡족자치구 허제징

저는 장 자매와 함께 본분을 이행하게 되었습니다. 장 자매는 모든 면에서 저보다 뛰어난 사람이었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순수하고 바르게 깨닫고, 진리를 분명하게 교제할 뿐 아니라 춤과 노래에도 능했습니다. 섬김의 집 형제자매들 모두가 장 자매를 좋아했고 장 자매와 교제하고 싶어 했습니다. 저는 이런 상황이 불공평하게 느껴졌습니다. 찬밥 신세가 된 것 같았고, 장 자매가 있는 한 제가 설 자리는 없다고 생각하기도 했습니다. 장 자매가 미워지기 시작한 저는 그와 함께 본분을 이행하고 싶지 않았고 늘 그가 이곳을 떠나기만을 바랐습니다. 그러면 형제자매들도 저를 좋아하고 우러러볼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리더가 저희 곳에 와 예배를 드리게 되었는데, 장 자매가 리더에게 자기 상태가 좋지 않다며 본분을 바꾸고 싶다고 말하는 것이었습니다. 그 말을 듣고 너무나 기뻤습니다. ‘나는 예전부터 자매가 떠나 줬으면 했어. 자매가 떠나면 나도 드디어 사람들의 주목을 받을 수 있겠지.’ 그래서 저는 리더가 장 자매의 본분을 바꿔 줄 수 있길 간절히 바랐습니다. 하지만 제 바람과 달리 리더는 본분을 바꿔 주는 대신 인내심을 가지고 그 자매의 상태가 좋아지도록 그 자매에게 진리를 교제해 주었습니다. 그 모습에 조급해진 저는 더 간절히 장 자매가 떠나기를 바랐습니다. ‘이번에 장 자매가 떠나지 않으면 언제 내가 주목을 받을 수 있게 될지 몰라! 안 돼, 어떻게 해서든 빨리 떠나게 만들어야 해.’ 그래서 저는 자매가 없는 틈을 타 리더에게 과장을 섞어 가며 말했습니다. “평소 장 자매의 상태가 좋지 않아 본분에 집중할 수가 없어요. 장 자매님이 이미 성령의 역사를 잃고 교회 사역에 영향을 주고 있으니, 본분을 바꿔 주세요. 제가 볼 때 괜찮은 자매님이 있어요. 양성할 가치가 있는 자매니, 이 본분을 맡기면 될 것 같아요….”

말을 마치자, 하나님 말씀이 저를 꾸짖기 시작했습니다. 『잔혹한 인류야! 언제까지 그렇게 서로 암투를 벌이고 명리를 다투며 싸울 것이냐? 하나님이 많고 많은 말씀을 하였지만 누구 하나 깨닫지 못한다. … 자신의 지위를 지키기 위해 남을 억압하고 배척하는데, 그렇지 않은 사람이 몇이나 되겠느냐?』(<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악인은 반드시 징벌받을 것이다> 중에서) 하나님의 심판의 말씀을 마주하니, 마치 하나님이 바로 앞에서 저를 꾸짖으시는 것 같이 느껴졌습니다. 저는 순간 겁에 질려, 제가 한 말과 행동에 두려움을 느꼈습니다. 제가 바로 하나님 말씀에서 밝힌 ‘자신의 지위를 지키기 위해 남을 억압하고 배척하는’ 사람 아니겠습니까? 저는 모든 면에서 저보다 뛰어나고, 모든 형제자매에게 환영받는 장 자매를 질투했고, 마음속으로 그를 미워하고 배척했습니다. 장 자매가 하루빨리 이곳을 떠나 저도 사람들의 관심과 주목을 받을 수 있길 간절히 바랐습니다. 형제자매들이 저를 더 중시하고 그들 마음에 제 자리가 있었으면 하는 마음에 자매의 상태가 좋지 않은 틈을 타 ‘교회 이익을 지키기 위해서’라는 명분 아래 리더에게 고자질해 떠나보내려 했습니다. 리더의 손을 빌려 그녀를 ‘제거’하려는 망령된 생각을 품었던 것입니다. 이 모든 행동으로 제 진짜 모습이 완전히 폭로되었고, 제 안에 있는 음흉하고 악독한 사탄 성품이 드러났습니다! 중국 공산당은 독재 통치를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반대파를 제거합니다. 형제자매들에게 환영받고 모두가 저를 중심으로 돌아가길 원한 저도 간계를 부려 저에게 불리한 사람을 ‘제거’하려고 했습니다. 중국 공산당은 자기보다 뛰어난 사람을 시기하고 유지지사(有志之士)를 해칩니다. 저도 자매가 저보다 모든 면에서 뛰어나다는 이유로 시기하고, 비열한 수단으로 자매를 쫓아내려 했습니다. 중국 공산당은 자신의 목적을 위해 사람에게 죄를 뒤집어씌우고 죽입니다. 저도 제 목적을 위해 일부러 자매의 문제점을 과장해 말했습니다. 제 모든 행동은 중국 공산당의 비열한 행동과 똑 닮아 있었습니다. 저는 정말이지 사탄의 충실한 후계자였습니다! 교회에서 저와 자매가 함께 본분을 이행하도록 안배한 것은 서로 돕고 붙들어 주며, 한마음 한뜻으로 본분을 잘 이행해 하나님을 흡족게 해 드리기 위함입니다. 그리고 본분을 이행하는 과정에서 서로의 장점을 배우고 단점을 보완하며, 더 많은 진리를 깨닫고 얻어 생명 성품이 변화하게 하기 위함입니다. 하지만 저는 하나님의 뜻을 조금도 깨닫지 못했습니다. 상태가 좋지 않은 자매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돕고 붙들어 주기는커녕 지위를 뺏고 싶은 마음에 자매가 빨리 교체당해 떠나기만 바랐고, 심지어 목적을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았습니다. 제가 빨리 회개하지 않는다면 결국에는 분명 사탄과 함께 하나님께 멸망할 것입니다.

제 진정한 상태를 알고 나자 저를 구원하려 애쓰시는 하나님의 마음을 더 느낄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은 이런 상황을 통해 저를 드러내시고 심판하셨습니다. 그 덕에 저는 사탄에 의해 패괴된 비열하고 추한 제 진짜 모습을 분명히 볼 수 있었고, 제 사탄 본성을 진심으로 증오할 수 있었으며, 따라서 자신을 변화시키기 위해 진리를 추구할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께 정말 감사드립니다! 하나님의 심판과 형벌이 적시에 저를 일깨워 주었습니다. 앞으로 저는 제 사탄 본성을 배반하고, 뭔가를 갖기 위해 다투거나 자기보다 뛰어난 사람을 질투하지 않겠습니다. 자매와 함께 서로의 장점은 배우고 단점은 보완하며 본분을 잘 이행해 하나님을 흡족게 해 드리겠습니다. 그리고 열심히 진리를 추구해, 자신의 사탄 성품을 벗어던지고, 진정한 사람의 모습으로 살면서 하나님의 마음에 위안을 드리겠습니다!

어떻게 해야 죄성을 이기고 회개하고 또 죄짓는 상태에서 살지 않을 수 있을까요? 저희에게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 말씀에서 그 길을 찾아 드리겠습니다.

관련 콘텐츠

하나님의 보호

유신(有信) 한국 전능하신 하나님 말씀입니다. 『사람의 성품은 저절로 변화될 수 없다. 반드시 하나님 말씀의 심판과 형벌, 고난과 연단을 겪고 또는 책망과 훈계, 징계를 겪어야 하나님께 순종하고 충성을 다하며, 하나님을 속이지 않게 된다. 사람은...

하나님을 섬기면서 술수를 쓰지 말라

저는 교회 인솔자로 발탁되어 ①본분을 하게 되었습니다. 한동안 열심히 본분을 하였지만 복음 사역은 좋아지지 않았고, 그러다 보니 복음팀의 형제자매들은 소극적이 되어 연약한 상태에서 살고 있었습니다. 이런 상황을 맞게 되자 저의 마음은 걷잡을 수 없었습니다. ‘어떻게 협력해야 복음 사역을 제대로 이끌고 갈 수 있을까?’ 저는 이 문제에 대해 깊이 고민하다가 마침내 좋은 방법을 생각해 냈습니다.

저는 그리스도를 뵐 자격이 없습니다

랴오닝성 환바오 말세 그리스도 전능하신 하나님을 믿은 후, 저는 그리스도 곁에서 따르는 형제자매들을 매우 부러워했습니다. 그 사람들은 그리스도께 직접 목양받고 말씀도 직접 들을 수 있으니까요. 그래서 언젠가 저 역시 그리스도께서 하시는 말씀을 직접...

큰 환난에서 많은 것을 얻었습니다

허난성 룽광 하나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이긴 자는 각자의 기능과 증거한 것에 따라 하나님나라에서 제사장이 되거나 따르는 사람이 된다. 환난 속에서 이긴 자는 하나님나라의 제사장 그룹에 속할 것이다. … 제사장 그룹에는 대제사장과 제사장이...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