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생명 진입에 관한 설교 (낭송)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142집 (a) 하나님 말씀 에 관한 설교 교통

【142-A-2】

이 말씀에서 나누신 진리는 가장 중요한 것입니다. 얼마만큼 중요할까요? 우리가 실제 하나님을 믿으면서 어떤 정도까지 믿어야 땅의 하나님을 안다고 할 수 있고 어떤 정도로 믿어야 땅의 하나님을 얻었다고 할 수 있는지를 말씀하셨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의 이 말씀이 매우 중요하다고 하는 것입니다. 땅의 하나님을 어떻게 믿어야 하나님의 칭찬을 받을 수 있는지 하는 것은 관건적인 문제입니다. 은혜시대와 율법시대의 사람들은 다 하늘의 하나님을 믿었고, 땅의 하나님을 따른 사람은 많지 않았습니다. 기껏해야 한 세대의 사람들이었는데, 그 세대 사람들중에서도 진정으로 하나님을 따른 사람은 별로 많지 않았고 극소수의 사람들이었습니다. 다수의 사람들은 손에 성경을 들고 하늘의 하나님을 믿었습니다. 그럼 우리가 오늘날 믿는 하나님은 땅에 계시는 하나님, 즉 말씀이 육신이 되신 하나님이신데, 도대체 어떤 정도까지 믿어야 하나님께서 사람의 믿음을 인정해 주실까요? 사람이 어떤 정도까지 믿어야 만 “땅에 계시는 하나님은 참으로 저의 하나님이시고 참으로 저의 주님이십니다”라고 말할 수 있고 “땅에 계시는 하나님은 너무나도 사랑스럽습니다. 제 사랑은 너무 부족합니다”라고 말할 수 있을까요? 이것은 오늘날 우리 앞에 놓여진 가장 실제적인 문제가 아닐까요? 만약 사람이 마지막까지 믿고도 “땅의 하나님은 평범한 사람이고 평범한 형제자매인데, 그저 하나님의 말씀을 발표할 수 있을 뿐이다”라고 말한다면, 이것은 무슨 문제일까요? 마지막까지 믿고도 이런 결과밖에 없다면 이런 사람은 땅의 하나님에 대해 인식이 있는 것입니까? 아무런 인식도 없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당신이 땅의 하나님을 믿고 있는데, 땅의 하나님이 당신을 구원했는가요? 온전케 했는가요? 그분이 자신의 하나님이고 자신의 주님이라고 말할 자신이 있어요? 당신은 담대하게 증거할 자신이 있나요? 당신에게 그런 간증이 있습니까?”라고 묻습니다. 이것은 우리가 실제의 하나님을 믿어 도달하려는 효과가 아닙니까? 어느 날엔가 당신이 “말씀이 육신 되신 땅의 이 하나님은 정말로 저의 하나님이시고, 정말로 저의 주님이십니다. 그분께서 진리를 발표하셔서 저를 정결케 하셨고, 저에게 생명을 주셨습니다. 그분께서 말씀과 각종 시련으로 저를 온전케 하셨습니다. 그분이 안 계시면 저도 없습니다.”라는 간증을 할 자신이 있습니까? 자신은 땅의 하나님께 참으로 순복한 사람이라고 말할 자신이 있습니까? 자신이 정말로 마음속으로 땅의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이라고 말할 자신이 있습니까? 만약 이런 간증이 없다면 이건 큰 문제가 아니겠습니까? 사람이 땅의 하나님을 믿고 마지막에 믿음으로 어떤 성과를 냈느냐 하는 이것은 매우 중요한 것입니다. 어떤 사람은 시련이 임하여 큰 붉은 용에게 잡히고 아버지도 어머니도 다 세상뜨니 하나님을 부인했습니다. 이것은 무슨 문제입니까? 하나님을 믿으면서도 하나님을 알지 못하고 게다가 하나님을 부인하고 나중에 또 배반까지 했습니다. 그 사람의 안중에 하나님은 자신의 아버지나 어머니보다도 중요하지 않습니다. 아버지 어머니가 없게 되니 하나님도 부인했습니다. 어떤 사람은 아이가 죽었습니다. 그 사람도 하나님을 부인했습니다. “내가 실제 하나님을 믿는데 아이가 왜 죽었을까? 그가 도대체 하나님이 맞나?“라는 이런 말을 하는 사람이 없습니까? “내가 실제 하나님을 믿고 그를 위해 고생스럽게 사역을 하는데 왜 아직도 병이 나지? 그가 도대체 하나님이 맞나?”라고 하는 이것은 무슨 문제입니까? 이것은 하나님의 말씀에서 폭로한 그런 문제와 실질이 같습니다. 그렇지 않습니까? 사람이 만약 진리를 추구하지 않고 실제의 하나님에 대해 인식이 없다면, 시련이 임했을 때 굳게 설 수 있을지를 참으로 말하기 어렵습니다! 매우 많은 사람들이 하나님을 부인했습니다. “산둥 쟈오위안 살인사건”이 발생한 후, 극소수의 사람들이 떠나갔습니다. 그 사람들은 공산당 법정에서 하는 말이 맞고 사실에 부합된다고 믿기에, 하나님에 대해 의심이 생겨 떠나간 것입니다. 그 사람의 마음에는 공산당이야말로 그의 하나님인 것입니다. 공산당이 어떤 말을 하든 모두 맞고 어떤 말을 하든 다 사실에 부합된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이 말씀하시는 것은 꼭 다 맞다고 할 수 없고, 다 그를 의심하게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이런 사람이 진심으로 하나님을 믿는 사람입니까? “쟈오위안 살인 사건” 하나를 통해 사람의 믿음을 드러냈는데, 믿음이 진짜인지 가짜인지를 모두 드러냈습니다. 그렇다면 시련이 하나 임할 때는 어떻습니까? 여전히 사람을 드러냅니다. 사람이 하나님을 믿기는 하지만, 만일 실제의 하나님에 대한 인식이 없다면, 결과는 아주 위험한 것이 아니겠습니까? 저는 일부 사람들이 명의상으로만 실제의 하나님을 믿는것을 보았습니다. 저는 살펴봤습니다. 그런 사람들이 하나님을 믿기는 하지만 나중에는 어떤 결과이겠습니까? 그런 사람들이 하나님을 증거할 수 있겠습니까? 증거할 수 없습니다. 누군가 그 사람에게 “당신은 무슨 근거로 당신이 믿는 그 하나님이 하늘의 하나님이고 하늘의 하나님이 육신을 입고 오셨다고 하는가요?”라고 하면 그 사람은 “저는 무엇에 근거한 것이 아니라 그저 그분이 발표하신 이 말씀들이 하나님께서 말씀하신 것 같았어요. 그래서 믿은 거예요.” “그럼 당신은 그분의 몸에서 하나님의 생명과 하나님의 실질이 있다는 것을 보았나요?” “그건 보지 못했어요. 잘 몰라요. 단지 하신 그 말씀들이 아마 하나님의 말씀일 수도 있다는 거예요. 그렇지 않으면 사람이 말해낼 수 없으니까요.” 이것이 진실한 믿음입니까? 진실한 믿음이 아닙니다. 지금 매우 많은 사람들이 그리스도를 만나고는 “그분이 말씀하시고 일을 하시는 것이 그냥 보통사람 같아요. 아주 평범한 사람이네요! 하늘의 하나님의 실질과 하나님의 행사를 그분의 몸에서 왜 조금도 볼 수 없는 거죠? ”라고 하면서 마음속으로 의심합니다. “정말 하나님이 맞기나 할까?”라고 합니다. 또 어떤 사람은 “하나님께서 말씀하실 때는 성령이 들어가 그리스도 안에 내주하셔서 그분을 지배해 말씀하게 하고, 말씀을 마치고 나면 하나님의 영이 나가시는데, 밖에 나가 온 우주세계를 관리하죠. 그러니 당신이 하나님을 접촉하려면 하나님이 말씀하시고 음성을 발하실 때를 맞춰 접촉해야 하나님인 거예요. 음성을 발하지 않을 때는 사람입니다.”라고 말하는데, 이런 인식은 어떻습니까? 다들 틀렸다고 합니다. 왜 틀렸습니까? 분명하게 말할 수 있습니까? 어떤 사람은 성육신에 대한 인식이 없다고 말합니다.

지금 적지 않은 사람들은 하나님을 인식하는 그 방면의 진리가 결핍하니 저에게 하나님을 어떻게 인식해야 하는지를 교통해 달라고 합니다. “형제님이 교통해주시지 않으면 우리는 이 정도 밖에 믿지 못합니다. 참도인지는 확정했지만 하나님에 대한 인식을 말하려면 너무 적습니다.” 그럼 땅의 하나님을 도대체 어떻게 인식해야 됩니까? 어떤 사람은 늘 하늘의 하나님의 행사를 가지고 땅의 하나님과 맞추어 봅니다. 하늘의 하나님이 말씀하시고 음성을 발하시면 천둥치는 것 같지만, 땅의 하나님이 말씀하시고 음성을 발하시면 그저 보통사람 같다는 것입니다. 이렇게 대조해 보았을 때 서로 같지 않으니 의심이 들고 관념이 생기게 됩니다. 그 사람은 마음속으로 어떻게 생각할까요? “그가 하나님이 맞을까, 절대 잘못 믿으면 안돼.”라고 생각합니다 그 사람은 하늘의 하나님을 공의롭다고 여기고 또 땅의 하나님과 대조해보고는 “그냥 보통 사람이야. 공의가 어디 있는지 보이지도 않아.”라고 하면서 또 의심을 합니다. “도대체 하나님이 맞을까?” 하늘의 하나님은 말씀하시기만 하면 표적과 기사가 나타나고 일이 그대로 이루어지지만, 땅의 하나님은 말씀하시기만 하면 정상적인 인성으로 진리만 교통하시니 “왜 하늘의 하나님이 말씀하시는 것과 같지 않을까? 하늘의 하나님이 천지만물을 창조하실 때 ‘빛이 있으라’는 말씀만 하셨는데도 바로 뒤에 빛이 나타났었잖아. 그래야 하나님이시지. 땅의 하나님께 말씀해 보시라고 하고 즉시 기적이 나타나는지 어디 한번 볼까? 만약 나타날 수 없다면 하나님이 아니야.”라고 합니다. 이렇게 맞추어 보면 땅의 하나님을 인식할 수 있겠습니까? 인식할 수 없습니다. 그것은 틀림없습니다.

그럼 땅의 하나님을 어떻게 인식해야 할까요? 어떤 길이 있습니까? 여러분은 그분이 하나님이신 것을 어떻게 시인하게 되었습니까? 그분이 진리를 발표하신 것만 보고 하나님이라고 시인한 것입니까? 다른 면에서는 볼 수 없습니까? 저도 진리를 교통하는데 여러분들 중에 저를 하나님으로 보는 사람이 없습니까? 이런 것을 분별할 줄 알고 있습니까? 어떻게 분별할까요? 그것은 교통하는 것이 어떤 진리인가에 달렸습니다. 그리스도께서 교통하시는 진리는 모두 하나님의 소유소시이고 사람이 하나님에 대해 인식해야 할 진리 실제입니다. 그러므로 그리스도께서 발표하신 진리는 모두 하나님의 소유소시이고 모두 하나님의 지혜이며 하나님의 행사로서, 대표하는 것은 모두 하나님의 성품이고 하나님의 생명 실질입니다. 그러므로 그리스도야 말로 하나님입니다. 제가 교통하는 것은 모두 하나님의 말씀을 체험하면서 얻은 인식이고, 사람이 체험중에서 알게 된 진리이기에 결코 하나님의 소유소시를 대표하지 못하고, 다만 하나님 성품의 한 방면에 대한 약간한 인식일 뿐입니다. 그러므로 사람이 진리를 교통할 때 설령 진리 실제가 있고 성령의 깨우침과 빛 비춤이 있다 할지라도 그 사람은 하나님이 아닙니다. 지금은 분별이 좀 있게 되었겠죠. 그럼 초점이 어디에 있습니까? 비록 모두 진리를 교통하지만 어떤 방면의 진리를 교통하는지를 봐야 합니다. 만약 교통하는 것이 사람이 체험하면서 진입해야 할 것이고, 사람이 하나님 말씀을 조금 체험하여 얻은 인식이라면, 그것은 사람의 체험과 인식을 교통하는 것이므로 이는 사람입니다. 그 실질은 사람이지 하나님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발표하신 것은 하나님의 소유소시이고, 하나님의 성품이고, 하나님의 역사이기에 교통하시는 것도 하나님의 소유소시고, 하나님의 성품이고, 하나님의 역사입니다. 그러므로 그리스도야말로 실제의 하나님이십니다. 이렇게 분별하면 좋지 않습니까? 그럼 우리는 어느 방면으로부터 땅의 하나님이 확실히 하늘위의 하나님의 화신이라는 것을 알 수 있을까요? 누가 얘기해 보겠습니까? 이것은 가장 중요한 화제입니다! 어떤 사람은 한 방면으로는, 성육신하신 하나님께서 발표하신 말씀에서, 하나님의 말씀은 모두 진리이고 모두 하나님의 성품과 하나님의 소유소시의 발표라는 것을 보았고, 다른 한 방면으로는, 성육신의 하나님께서 나타내신 것도 모두 하나님의 성품과 하나님의 소유소시라는 것을 보았다고 했습니다. 이 두 가지 방면에서 그분이 확실히 실제의 하나님이고 땅 위의 하나님이심을 확정할 수 있습니다. 그렇지 않습니까? 또 어떤 방면이 있습니까? 이 두 방면 외에 그분이 땅의 하나님이고 실제의 하나님이라는 것을 어떻게 확정할까요? 이런 인식을 말할 수 있다면, 그것은 하나님을 믿은 수확입니다. 이것은 정말로 공을 드려야 합니다. 사람이 흐리멍덩하게 하나님을 믿는다면 이런 성과가 없습니다.

방금 제가 관건적인 것을 묻자 일부 사람들은 생각합니다. “참, 이렇게 오랫동안 믿었어도 난 이런 일을 전혀 생각해 본 적이 없었는데, 오늘 형제님이 물어보셨구나.”라고 합니다. 그럼 왜 생각하지 않았습니까? 누가 생각 말라고 하기라도 했습니까? 자신이 믿고 있는 분이 실제의 하나님이신데, 왜 생각하지 않았습니까? 진리를 추구하지 않는 사람은 이런 일을 생각하지 않습니다. 한가해도 생각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묵상하지도 않습니다. 땅의 하나님이 바로 하늘의 하나님의 화신임을 인식함에 있어 가장 주요한 것은 하나님의 인성에서, 비록 말씀은 인성 언어이지만 인성 언어에서 신성의 소유소시를 유로할 수 있고 하나님의 일부 성품을 유로하실 수 있다는 것입니다. 제가 이렇게 말하니 어떤 사람은 이것도 이론이라고 합니다. 그럼 누가 예를 두 개 들어 그것이 이론이 아니라고 말하도록 해보세요. 누가 얘기하겠습니까? 어떤 사람은 “우리는 하나님께서 발표하신 말씀에서 하나님은 성실한 사람을 기뻐하시고 궤사한 사람을 증오하신다는 것을 보았습니다. 우리가 실제적으로 그리스도를 만났을 때, 우리가 거짓말을 했을 때,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보시기만 하면 아주 미워하셨습니다. 한동안 우리가 성실한 사람이 되기를 실행하여 하나님께 성실하게 말씀드렸을 때, 하나님의 인성에서 유로되는 우리에 대한 태도는 기뻐하시는 것이었습니다. 이런 면에서도 하나님께서 인성에서 유로하시는 것은 모두 하나님의 성품임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라고 합니다. 하늘의 하나님이 구비하신 성품은 땅의 하나님 몸에서 모두 유로되고 모두 표현됩니다. 예를 들어 하늘의 하나님이 사람을 긍휼이 여기실 때면, 땅의 하나님은 사람을 어떻게 긍휼히 여기실까요? 그분은 그분을 믿는 모든 사람에 대해 크나큰 인내가 없으실까요? 용서와 포용이 없으실까요? 다 있습니다. 이것은 진실한 사랑이 아닙니까? 이것이 바로 진실한 사랑입니다. 그럼 하늘의 하나님이 사탄 마귀에 대해 증오하고 저주하실 때면, 땅의 하나님께는 어떤 유로가 있을까요? 땅의 하나님은 마귀 사탄을 증오하시지 않겠습니까? 그리스도는 큰 붉은 용을 증오하고, 땅의 사탄의 사악한 세력을 증오하며, 이 사회의 사악한 풍조를 증오하고, 하나님을 대적하는 모든 악인을 증오하십니다. 그럼 이 유로가 하늘의 하나님의 성품과 일치한 것이 아닙니까? 일치한 것입니다. 하나님 집에서 하는 사역을 보세요. 적그리스도와 모든 악인과 악령을 출교시키는 사역은 하나님의 뜻에 부합되지 않습니까? 부합됩니다. 하나님 집에서는 그리스도의 발표에 근거하여 사역 안배를 한 것입니다. 그러므로 상면의 사역 안배는 모두 하나님의 말씀을 근거로 하였습니다. 그러니 하늘의 하나님께서 이 세계와 이 시대를 어떻게 보시면 그리스도께서도 이 세계와 이 시대를 그렇게 보시니 일치하지 않습니까? 완전히 일치합니다. 그러므로 땅의 하나님을 어떻게 인식해야 할까요? 땅의 하나님이 하신 모든 말씀과 사역을 하늘의 하나님의 행사와 예언과 유로하신 성품에 대조해 볼 때 완전히 일치하다면, 그것은 땅의 하나님에 대해 인식이 있게 된 것이 아닐까요? 그럼 여러분들은 땅의 하나님이 하신 말씀과 하늘의 하나님의 성품이 부합되지 않은 곳을 발견했습니까? 모순되는 곳이 있습니까? 없습니다. 이것은 한 분의 영이 발하신 음성이고 한 분의 영이 하신 말씀이기에 땅의 실제 하나님이 바로 하늘의 하나님 말씀으로 된 육신임을 더욱더 증명할 수 있습니다. 만약 당신이 정말로 땅의 하나님을 인식한다면, 그리스도의 발표가 하늘의 하나님의 발표이고 하늘의 하나님이 하신 말씀임을 알게 됩니다. 또 땅의 그리스도께서 그런 진리를 발표하신 후에 사람들과 하신 교통, 하신 모든 사역을 보면 발표하신 그런 말씀과 완전히 부합되지 않습니까? 완전히 일치하지 않습니까? 이것은 또 어떤 문제를 설명합니까? 그리스도가 진리를 발표하시는 것은 선지자가 하나님의 뜻을 전달하는 것이 아니고 사람이 성령의 계시를 받은 것도 아니라 성령이 직접 음성을 발하시고 말씀하시는 것입니다. 또한 그리스도가 하시는 모든 사역은 하나님의 모든 말씀을 시행하고 통행하시는 것입니다. 그러면 우리는 그리스도는 곧 진리이고 길이며 생명임을 확정할 수 있습니다. 이 말씀이 진실하다는 결론은 이렇게 얻어낸 것입니다. 그리스도는 진리만 발표하시는 것이 아닙니다. 그리스도께서 평소에 진리를 교통하시거나 평소에 하시는 사역은 그분이 발표하시는 진리와 모두 일치한 것으로서 조금도 차이가 없습니다!

이전 말씀:142-A-1 하나님 말씀 <땅의 하나님을 어떻게 알아야 하는가>에 관한 설교 교통

다음 말씀:142-A-3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