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심판은 하나님 집에서 시작한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하나님의 현재 사역에 대한 인식

현재 하나님의 사역을 인식하는 것은 주로 말세에 성육신한 하나님을 알고, 그의 주요 직분이 무엇인지, 그가 무엇을 하려고 땅에 왔는지에 대해 인식하는 것이다. 예전에 나는 하나님이 땅에(말세에) 와서 푯대를 세운 후 떠난다고 언급한 적이 있다. 푯대를 어떻게 세우는가? 바로 말씀하여 세우는데, 곳곳에서 역사하고 말씀하는 것이다. 이것이 하나님이 말세에 하려는 사역이다. 말씀하는 것만으로 땅을 말씀의 세계가 되게 하고, 각 사람으로 하나님의 말씀을 통해 공급을 받게 하고 깨우침을 받게 하며, 영이 트이게 하고 이상(異象)을 밝히 알게 한다. 말세에 성육신 하나님이 땅에 와서 하는 것은 주로 말씀이다. 예수가 왔을 때에는 천국의 복음을 전하였고 십자가의 구속 사역을 이루었다. 또 율법시대를 끝냈고 옛것을 모두 폐하였다. 예수는 율법시대를 끝내고 은혜시대를 열었다. 말세에 성육신 하나님은 와서 은혜시대를 끝냈다. 그는 와서 주로 말씀한다. 말씀으로 사람을 온전케 하고, 말씀으로 사람에게 빛 비춰 주고 깨우쳐 주어 사람 마음속에 있는 막연한 하나님의 자리를 없애 버리는 것이다. 예수가 왔을 때에는 이 단계 사역을 하지 않았다. 그는 와서 많은 이적을 행하고 병을 고치고 귀신을 쫓아냈으며, 또 십자가의 구속 사역을 하였다. 그래서 사람은 하나님이 당연히 그렇게 해야 한다는 관념을 갖게 되었다. 예수가 와서 한 일은 사람 마음속에 있는 막연한 하나님의 형상을 없애는 것이 아니라 십자가에 못 박히는 것이었고, 병을 고치고 귀신을 쫓아내며 천국의 복음을 전하는 것이었기 때문이다. 말세에 하나님은 성육신하여 한 면으로는 사람의 관념 속에 있는 막연한 하나님의 자리를 없애 사람 마음속에 다시는 막연한 하나님의 형상이 있지 않게 한다. 실제 말씀과 실제 사역을 빌어, 곳곳을 다니며 아주 실제적이고 정상적으로 사람들 가운데서 사역하여 사람에게 하나님의 실제를 인식하게 하고, 막연한 하나님의 자리를 없애는 것이다. 다른 한 면으로는 육신에서 하는 말씀으로 사람을 온전케 하고 모든 것을 이룬다. 이것이 하나님이 말세에 이루려는 사역이다.

너희가 인식해야 할 것은

첫째, 하나님의 사역은 초자연적이지 않으므로 관념을 가져서는 안 된다.

둘째, 성육신 하나님이 이번에 와서 하는 주된 사역이 무엇인지 알아야 한다.

하나님이 이번에 온 것은 병을 고치거나 귀신을 쫓아내거나 이적을 행하기 위한 것이 아니다. 회개의 복음을 전하러 온 것도 아니고, 은혜시대의 구원을 얻게 하러 온 것도 아니다. 왜냐하면 예수가 이미 그 사역을 하였고 또한 하나님은 사역을 되풀이하지 않기 때문이다. 오늘날, 하나님이 와서 은혜시대를 끝내는 것은 은혜시대의 모든 관행을 폐하는 것이다. 실제의 하나님은 주로 그의 실제를 나타낸다. 예수가 왔을 때는 말씀은 적게 하고 주로 이적을 나타내고, 표적과 기사를 행하고, 병을 고치고 귀신을 쫓아냈다. 혹은 일부 예언을 하여 사람들이 믿고 복종하게 하였고, 그가 하나님이고 사사로운 감정이 없다는 것을 보게 하였으며, 마지막에는 십자가의 사역을 완성하였다. 오늘날의 하나님은 표적과 기사를 나타내지 않으며, 병도 고치지 않고 귀신도 쫓아내지 않는다. 예수가 왔을 때에 한 사역은 하나님 사역의 한 부분을 나타낸다. 하나님이 이번에 온 것은 이 단계에 해야 할 사역을 하기 위한 것이다. 왜냐하면 하나님은 사역을 되풀이하지 않으며, 항상 새로운 하나님이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네가 오늘날 보게 되는 것은 실제 하나님의 말씀과 사역뿐이다.

성육신 하나님은 말세에 주로 말씀으로 사람의 생명에 필요한 것을 분명하게 알려 주었고, 사람이 진입해야 할 것을 가리켜 주었다. 말씀으로 하나님의 행사를 나타내 보여 주었고, 하나님의 지혜와 전능, 기묘를 보여 주었다. 하나님이 여러 가지 방식으로 한 말씀에서 사람은 하나님이 지극히 높고, 지극히 크다는 것을 보게 되었을 뿐만 아니라 낮추고 드러내지 않는다는 것도 보게 되었다. 또 하나님이 지극히 높은 분이지만 낮추고 드러내지 않으며, 가장 작은 자가 될 수 있다는 것도 보게 되었다. 어떤 말씀은 영의 관점으로 직접 말하고, 어떤 말씀은 사람의 입장에서 직접 말하며, 어떤 말씀은 제삼자의 관점으로 말한다. 여기에서 하나님이 역사하는 방식이 다종다양하다는 것을 볼 수 있는데, 모두 말씀을 통해 보게 되는 것이다. 하나님이 말세에 하는 사역은 정상적이고 실제적이다. 그러므로 말세의 이 무리 사람들은 시련을 가장 크게 받는 자들이다. 하나님의 정상과 실제로 인해 모든 사람이 시련 속에 들어갔다. 사람이 하나님의 시련 속에 떨어지게 된 것도 하나님의 정상과 실제로 인한 것이다. 예수 시대에는 사람에게 관념이 없었고 시련도 없었다. 예수가 한 많은 것들이 사람의 관념에 맞았기 때문에, 사람들은 그를 따랐고 그에 대해 관념이 없었다. 현재의 사람들을 대환난에서 나오는 자들이라고 하는 까닭은 이 사람들이 받는 시련이 가장 크기 때문이다. 여기에서 말한 대환난은 이 환난을 가리켜 말하는 것이다.

현재 하나님이 말씀하는 것은 이 사람들의 믿음과 사랑, 고난과 순종에 성과가 있게 하려는 것이다. 하나님은 말세에 성육신하여 사람의 본성과 본질, 사람의 행위와 모습에 근거해 말씀하고, 현재 사람이 진입해야 할 것에 근거해 말씀한다. 이는 실제적이고 정상적이다. 그는 내일의 것을 말하지 않고 어제의 것도 뒤돌아보지 않으며, 오늘 진입하고 실행하고 깨달아야 할 것만 말씀한다. 지금 만약 표적과 기사를 나타내고, 귀신을 쫓아내고 병을 고치며, 많은 이적을 행할 수 있는 자가 나타나 예수라고 자칭한다면, 그것은 악령이 가장한 것이고 악령이 예수를 모방한 것이다. 이 점을 기억하여라! 하나님은 사역을 되풀이하지 않는다. 예수 단계 사역은 이미 완성되었으므로 하나님은 그 단계 사역을 다시 하지 않는다. 하나님이 하는 것은 사람의 관념에 맞지 않는다. 마치 구약에 메시아가 오리라는 예언이 있었지만 결국은 예수가 온 것과 같다. 그러므로 메시아가 또 온다면 맞지 않는 것이다. 예수가 한 번 왔었는데, 이번에 또 ‘예수’가 온다면 그것은 맞지 않다. 한 시대에 하나의 이름이 있으며, 어떤 이름이나 시대성이 있다. 사람에게는 하나님이 언제나 표적과 기사를 나타내야 하고, 언제나 병을 고치고 귀신을 쫓아내야 하며, 언제나 예수와 같아야 한다는 관념이 있다. 하지만 이번에는 하나님이 절대로 그렇게 하지 않는다. 만일 하나님이 말세에 또 표적과 기사를 나타내고 귀신을 쫓아내고 병을 고치면서 예수가 한 것과 똑같이 한다면, 하나님의 사역은 중복된다. 그러면 예수의 사역은 의미가 없게 되고 가치가 없게 된다. 그러므로 하나님은 한 시대에 한 단계 사역을 하는 것이다. 하나님이 한 단계 사역을 마칠 때마다 악령이 급히 모방하는데, 사탄이 하나님을 뒤쫓으면 하나님은 다른 방식으로 바꾼다. 하나님이 한 단계 사역을 끝내면 악령이 모방한다는 이 점을 너희는 알아야 한다. 왜 오늘날 하나님이 하는 사역이 예수의 사역과 같지 않은가? 왜 오늘날 하나님은 표적과 기사를 나타내지 않고, 귀신을 쫓아내지 않고 병도 고치지 않는가? 예수가 한 일이 율법시대에 한 일과 같다면, 그가 은혜시대의 하나님을 대표할 수 있겠는가? 십자가의 사역을 완성할 수 있었겠는가? 예수가 율법시대처럼 성전에 들어가고 안식일을 지켰다면, 아무도 그를 핍박하지 않고 다 지지하였을 것이다. 그러면 그가 십자가에 못 박힐 수 있었겠는가? 구속 사역을 완성할 수 있었겠는가? 말세에 하나님이 성육신하여 예수처럼 표적과 기사를 나타낸다면 무슨 의미가 있겠는가? 말세에 다른 사역을 하여 그의 경영 계획의 한 부분을 대표해야만, 하나님에 대한 사람의 인식이 깊어질 수 있고, 하나님의 경영 계획이 완성될 수 있다.

말세에 하나님은 주로 말씀하러 왔다. 영의 관점, 사람의 관점, 제삼자의 관점으로 말씀하는데, 각각 다른 방식으로 말씀한다. 일정한 기간마다 한 가지 말씀 방식을 사용한다. 말씀하는 방식으로 사람의 관념을 바꾸고, 사람 마음속에 있는 막연한 하나님의 형상을 없앤다. 하나님은 주로 이 사역을 한다. 사람은 모두 하나님이 오면 병을 고치고 귀신을 쫓아내고 이적을 행하고 사람에게 물질적 축복을 준다고 여기고 있다. 그러므로 하나님은 이 단계에 심판과 형벌의 사역을 하여 사람의 관념 속에 있는 그런 것들을 제거한다. 그리하여 사람에게 하나님의 실제와 정상을 인식하게 하고, 사람 마음속의 예수의 형상을 제거하여 하나님의 새 형상이 사람 속에 자리 잡히게 하는 것이다. 하나님의 형상이 사람 안에서 오래 되면 우상이 된다. 예수가 그 단계 사역을 하였지만 하나님의 전부를 대표한 것은 아니다. 그는 표적과 기사를 조금 행하였고, 말씀도 어느 정도 하였으며, 마지막에는 십자가에 못 박혔다. 그는 하나님의 한 부분을 대표한 것이지 하나님의 모든 것을 대표한 것은 아니다. 하나님을 대표하여 한 부분의 사역을 한 것이다. 이는 하나님이 너무나 기묘하고 너무나 위대하여 측량할 수 없기 때문이다. 그 외에도 하나님은 한 시대에 한 부분의 사역만 하기 때문이다. 현재 이 시대에 하나님이 하는 사역은 주로 생명의 말씀을 사람에게 공급하는 것이고, 사람의 본성과 본질 및 타락된 성품을 드러내는 것이며, 사람의 종교 관념, 봉건사상, 옛 사상을 제거하는 것이다. 사람의 지식이나 문화와 같은 이런 것은 하나님이 말씀으로 드러내야 정결함을 받게 된다. 하나님은 말세에 말씀으로 사람을 온전케 하지, 표적과 기사로 사람을 온전케 하는 것이 아니다. 말씀으로 사람을 드러내고, 심판하고, 형벌하고, 온전케 하여 사람에게 하나님의 말씀에서 하나님의 지혜와 사랑스러움을 보게 하고, 하나님의 성품을 알게 하며, 하나님의 말씀을 통해 하나님의 행사를 보게 한다. 율법시대에 여호와는 말씀으로 모세를 애굽에서 나오도록 인도하였고, 이스라엘 백성들에게도 말씀을 하였다. 그 당시에 하나님은 그의 행사의 한 부분을 나타냈다. 사람의 자질이 한정되어 도무지 전면적으로 인식하지 못하였기 때문에, 하나님은 계속 말씀하고 계속 역사하였다. 은혜시대에 사람은 또 하나님 행사의 한 부분을 보았다. 사람은 예수가 표적과 기사를 나타내었고, 병을 고치고 귀신을 쫓아내었고, 십자가에 못 박혔으며, 사흘 뒤에는 부활하여 육신으로 사람들에게 나타났던 그 정도까지 인식할 수 있었다. 사람은 하나님이 보여 주는 만큼 인식하게 된다. 하나님이 더 이상 보여 주지 않는다면, 사람은 하나님을 하나님이 보여 준 범위 안에 규정하게 된다. 그러므로 하나님은 계속 역사하여 사람의 인식이 더 깊어지게 하고, 점점 하나님의 본질을 인식하게 하는 것이다. 하나님은 말씀으로 사람을 온전케 하며, 너의 타락 성품도 말씀으로 드러내고, 너의 종교적인 관념도 하나님의 실제로 대체한다. 하나님은 말세에 성육신하여 주로 “말씀이 육신 되고, 말씀이 육신에 오고,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난다”는 이 말을 성취한다. 이 면을 철저히 인식하지 못한다면 굳게 서지 못할 것이다. 하나님은 말세에 주로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나는 이 사역을 성취하는데, 이것은 하나님 경영 계획의 한 부분 사역이다. 그러므로 너희는 철저히 인식해야 한다. 하나님이 어떻게 역사하든 한마디로 말하면, 하나님은 사람이 하나님을 규정하지 못하게 한다. 하나님이 말세에 이 사역을 하지 않는다면 사람의 인식은 어느 선에 정지되어 있을 것이다. 너는 하나님이 십자가에 못 박힐 수 있다든가, 소돔을 멸할 수 있다든가, 예수가 죽음에서 부활하여 베드로에게 나타날 수 있다든가 하는 이런 것만 인식할 뿐, 하나님의 말씀이 모든 것을 성취할 수 있고 사람을 정복할 수 있다는 것은 말하지 못할 것이다. 하나님의 말씀을 체험해야 이런 인식을 말할 수 있다. 하나님의 사역을 많이 체험할수록 하나님에 대해 더욱 철저히 알게 되고, 그래야만 하나님을 자신의 관념 속에 규정하지 않게 된다. 사람은 하나님의 사역을 체험함으로 하나님을 알게 된다. 이것은 하나님을 아는 유일하고 정확한 경로이다. 지금 많은 사람들이 아무것도 하지 않은 채 표적과 기사만 보려고 하고, 대재난이 언제 내리는지 보려고 기다리고 있다. 그렇다면 네가 믿는 것은 하나님인가, 아니면 대재난인가? 대재난이 쏟아질 때는 이미 모든 것이 다 늦었다. 하나님이 대재난을 내리지 않는다면 하나님이 아니란 말인가? 네가 믿는 것은 표적과 기사인가, 아니면 하나님인가? 예수가 조롱을 받았을 때 표적과 기사를 나타내지 않았다고 하나님이 아닌가? 너는 표적과 기사를 믿는가, 아니면 하나님의 본질을 믿는가? 사람은 하나님을 믿는 관점조차 바르지 않다! 율법시대에 여호와가 많은 말씀을 하였지만 어떤 말씀은 지금까지도 이루어지지 않았다. 그렇다고 너는 여호와가 하나님이 아니라고 할 수 있겠는가?

지금 너희는 하나님이 말세에 주로 ‘말씀이 육신 되는’ 이 사실을 이룬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그는 땅에서의 실제 사역을 통해 그를 알게 하고, 그를 접하게 하고, 그의 실제 행사를 보게 한다. 또 하나님은 표적과 기사를 나타낼 때도 있고 그렇지 않을 때도 있다는 것을 보게 하는데, 이는 시대가 어느 시대인지를 봐야 하는 것이다. 여기에서 너희는 하나님이 표적과 기사를 나타내지 못하는 것이 아니라, 하는 사역이나 시대가 다를 때에 역사하는 방식도 바꾼다는 것을 볼 수 있다. 하나님은 현재 이 단계 사역에서 표적과 기사를 나타내지 않는다. 예수 시대에는 그 시대의 사역이 달랐기 때문에 표적과 기사를 나타냈었다. 하지만 오늘날 하나님이 그 사역을 하지 않으니 어떤 사람은 하나님이 표적과 기사를 나타내지 못한다고 여긴다. 혹은 표적과 기사를 나타내지 않으면 하나님이 아니라고 여긴다. 이것은 잘못된 논리가 아닌가? 하나님은 표적과 기사를 나타낼 수 있지만 사역하는 시대가 다르기 때문에 그런 사역은 하지 않는다. 시대가 다르고 사역 절차가 다르기에 하나님이 자신의 행사를 나타내는 것도 다르다. 사람이 하나님을 믿는 것은 표적과 기사를 믿는 것이 아니고 어떤 이적을 믿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새 시대에 하는 실제 사역을 믿는 것이다. 하나님의 사역 방식으로 인해 사람은 하나님에 대해 인식이 있게 되었다. 그런 인식으로 하나님에 대한 ‘믿음’이 생기게 되었는데, 이는 하나님의 사역에 대한 믿음이고 하나님의 행사에 대한 믿음이다. 하나님의 이 단계 사역은 주로 말씀하는 것이니 표적과 기사를 보려고 기다려서는 안 된다. 볼 수 없다! 이는 네가 은혜시대에 태어나지 않았기 때문이다. 네가 은혜시대에 태어났더라면 표적과 기사를 볼 수 있었을 테지만, 말세에 태어났으므로 실제적이고 정상적인 하나님만 볼 수 있을 뿐이다. 말세에 초자연적인 예수를 보려고 하지 말라. 너는 정상인과 똑같은 성육신한 실제의 하나님만 볼 수 있을 뿐이다. 하나님은 시대마다 다른 행사를 나타내는데, 한 시대에 한 부분의 하나님 행사를 나타낸다. 각 시대의 사역은 하나님의 성품과 하나님 행사의 한 부분을 나타낸다. 하나님이 역사하는 시대가 다름에 따라 그가 나타내는 행사도 다르다. 한마디로 말해 하나님에 대해 더 깊이 알게 하고, 그에 대한 믿음이 더 견고해지고 진실해지게 한다. 사람이 하나님을 믿는 것은 하나님의 행사로 인한 것이다. 사람은 하나님이 너무나 기묘하고, 너무나 위대하며, 전능하여 측량할 수 없기 때문에 하나님을 믿는 것이다. 만약 네가 하나님이 표적과 기사를 행할 수 있고 병을 고치고 귀신을 쫓아낼 수 있기 때문에 그를 믿는다면, 너의 그 관점은 옳지 않다. 그러면 어떤 사람은 “악령도 그렇게 할 수 있지 않나요?”라고 말할 것이다. 그것은 하나님의 형상과 사탄의 형상을 혼동한 것이 아닌가? 오늘날 사람이 하나님을 믿는 것은 하나님의 많은 행사로 인한 것이고, 하나님의 많은 사역과 많은 말씀 방식으로 인한 것이다. 하나님은 말씀으로 사람을 정복하고 온전케 한다. 사람은 하나님의 많은 행사로 인해 그를 믿는 것이지, 그가 표적과 기사를 나타낼 수 있어서 믿는 것이 아니다. 하나님의 행사를 보고 그를 알게 되는 것이다. 너는 하나님의 실제 행사를 인식함으로 그가 어떻게 역사하는지, 어떤 지혜 방식으로 하는지, 어떻게 말씀하는지, 어떻게 사람을 온전케 하는지 등의 이런 면을 인식해야 한다. 그래야 하나님의 실제를 깨달을 수 있고, 그의 성품에 대해서도 어느 정도 알 수 있다. 하나님은 무엇을 좋아하고 무엇을 혐오할까? 사람에게서 어떻게 할까? 너는 하나님이 무엇을 혐오하고 무엇을 좋아하는지를 앎으로 무엇이 긍정적인 것이고 무엇이 부정적인 것인지를 분별하게 될 것이다. 그리고 하나님에 대한 너의 인식을 통해 너의 생명이 자라게 될 것이다. 한마디로, 너는 하나님의 사역에 대해 인식해야 하고, 하나님을 믿는 관점을 바로잡아야 한다.

이전:실제 하나님이 하나님 자신임을 알아야 한다

다음:하나님의 역사가 사람이 상상하는 것처럼 그렇게 간단한가?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