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욥이 시련을 대하는 태도

1 성경에는 욥이 일어나 겉옷을 찢고 머리털을 밀고 땅에 엎드려 경배하였다고 기록되어 있다. 이것은 욥이 재산과 자녀를 잃고 난 후에 보인 첫 번째 반응이었다. 우선, 욥은 놀라지 않았고 당황하지도 않았으며, 분노와 증오는 더더욱 없었다. 여기에서 욥이 마음속으로 이 모든 재앙이 결코 우연이 아니고, 사람에게서 비롯된 일이 아니며, 보응이나 징벌이 임한 것도 아니라, 여호와 하나님이 주는 시련이 자신에게 임한 것이고, 여호와 하나님이 자신의 재산과 자녀를 거두어 간 것임을 확신했음을 알 수 있다.

2 이때의 욥의 마음은 매우 차분했으며, 정신도 매우 맑았다. 욥은 순전하고 정직한 인성을 갖추었기 때문에 매우 이성적이고 자연스럽게, 자신에게 닥친 재앙에 대해 정확한 판단과 결정을 내릴 수 있었다. 그러므로 그는 보통 때와 다른 냉정함을 보여 주었다. 즉, 일어나 겉옷을 찢고 머리털을 밀고 땅에 엎드려 경배했던 것이다. ‘겉옷을 찢었다’는 것은 그가 벌거숭이고 아무것도 가진 것이 없음을 의미하고, ‘머리털을 밀었다’는 것은 갓 태어난 아기처럼 하나님 앞에 돌아가겠다는 것을 의미한다. ‘땅에 엎드려 경배했다’는 것은 그가 벌거숭이로 세상에 왔고 지금도 아무것도 가진 것이 없으며, 갓난아기처럼 자신을 하나님께 돌려 드리겠다는 것을 의미한다.

3 욥이 자신에게 닥친 그 모든 일을 대한 태도는 그 어떤 피조물도 할 수 없는 것이었다. 여호와 하나님에 대한 그의 믿음은 믿음의 차원을 넘어섰다. 이것이 바로 하나님에 대한 욥의 경외와 순종이었다. 욥은 하나님이 자신에게 내린 복에 감사했을 뿐만 아니라, 하나님이 자신의 모든 것을 거두어 간 것에 대해서도 감사했으며, 더욱이 자신이 가진 모든 것, 심지어 목숨까지도 자발적으로 돌려 드릴 수 있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의 사역과 하나님의 성품, 하나님 자신 2> 중에서

이전:사람은 성육신 하나님을 알지 못한다

다음:시련과 연단에 담긴 의미

추천 더보기

  • 너희에 대한 하나님의 희망을 느낀 적 있는가

    1 이 아득한 세상에서 누가 하나님의 검열을 받았는가? 누가 하나님의 영이 하시는 말씀 들었는가? 너희 가운데 누가 욥인가? 누가 베드로인가? 하나님은 왜 욥과 베드로를 여러 번 언급하셨겠는가? 너희에 대한 하나님의 희망을 느낀 적 있는가? 이것을 많이 생각해 봐야 한…

  • 이곳의 하늘, 유달리 푸르도다

    1 이곳에 하늘이 있도다, 새로운 하늘이 있도다! 온 땅은 향기로 가득하고, 공기도 신선하네. 성육신하신 하나님, 우리 가운데서 생활하시네. 진리로 말세의 심판 시작해 말씀으로 우리 타락함 드러내시네. 시련과 연단으로 우릴 정결케 하고 구원하시네. 2 우리는 타락한 …

  • 하나님 사역은 말씀 통해 이루어진다

    1 체험의 시간들이 흐른 뒤에 하나님의 사역과 그 모든 단계 알게 되면 하나님의 말씀이 무엇을 이루고 있는지, 무엇을 이루는지, 왜 아직 많은 것들이 이루어지지 않았는지 이 모든 것에 대한 뚜렷한 비전과 앎이 생긴다면, 걱정도 불안도 없이 앞의 길을 담대히 걸을 수 있…

  • 함께 모여 하나님을 찬양하세

    찬양하라! 환호하라! 하나님의 더없이 사랑스러운 성품. 하나님을 증거하고 찬양하는 건 우리의 본분. 1. 형제자매 모두 함께하니 즐겁도다. 비파와 수금으로 노래하고 춤추며 성육신하여 새 시대를 주신 하나님을 찬양하세. 사람들 가운데서 역사하고 말씀하시는 하나님, 불의…